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국당의 필리버스터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1당 뺏기면 안 돼" "비난은 잠시" 민주당 비례당 바람잡기 유료

    지난해 말 50시간여 선거법 필리버스터 동안에 자유한국당(미래통합당 전신) 의원들은 이런 주장을 했다. “알바니아에 준연동형 비례대표제가 도입된 후 2대 정당인 민주당·사회당 모두 ... 3·4중대까지 만들어질 수 있다는 얘기다. 민주당 쪽이 더 '알바니아'스럽다. 만일 민주당의 기대대로 지지자들이 투표한다면 '미래한국당 효과'는 상쇄될 것이다. 한 여론조사 전문가는 그러나 ...
  • “국회의장 뺏기면 문 정부 마비”…민주당도 비례정당론 솔솔 유료

    ... 들면서다. 민주당은 한국당 단독의 비례정당이 현실화하면 전체 47개 비례 의석 중 절반이 한국당 몫이 될 것으로 보고 있다. 비례정당이 없는 민주당의 경우 5~7석(20대 총선 13석)으로 ... 반발 속에서도 강행처리할 수 있었던 건 요소요소에서 문희상 의장이 있었기에 가능했다. 사실상 필리버스터(무제한토론) 정신을 무력화했었다. 민주당 관계자는 “총선에서 한국당이 1당이 되면 문재인 ...
  • 황교안 “당 요구 뭐든 하겠다”…비례 위성정당 창당 착수

    황교안 “당 요구 뭐든 하겠다”…비례 위성정당 창당 착수 유료

    ... 무참하게 밀렸다. 그런데 책임 지겠다는 사람이 단 한 명도 없으니 처참한 심경이다.”(31일 김성태 자유한국당 의원) 지난달 30일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법안을 막지 못한 한국당에선 '전략 부재'에 대한 불만이 터져 나왔다.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국면에서 잇따라 대놓은 카드(규탄대회→필리버스터→전원위원회→의원직 총사퇴 결의)가 번번이 무력화되며 속수무책으로 당했기 때문이다. 이런 불만이 “대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