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국 골퍼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하딩파크 벤치엔 소방관 세일러의 '전 홀서 이글' 전설

    하딩파크 벤치엔 소방관 세일러의 '전 홀서 이글' 전설 유료

    ... 하딩파크에서 열린다. 이 곳 연습그린 옆에는 벤치가 두 개 있다. 오비드 세일러라는 아마추어 골퍼를 기념하는 벤치인데, 그중 하나에 전설 같은 이야기 담겨 있다. 하딩파크의 모든 홀에서 이글을 ... '메이저 사냥꾼' 브룩스 켑카(미국)도 상승세다. 켑카가 우승하면 PGA 챔피언십 3연패다. 한국에서는 신예 김주형을 비롯해 임성재, 안병훈, 강성훈, 김시우 등이 참가한다. 프란체스코 몰리나리 ...
  • 미니 투어서 71승…생계형 골퍼 서니 김

    미니 투어서 71승…생계형 골퍼 서니 김 유료

    ... 직업으로 삼기에는 상금은 너무 적다. 돈을 벌기보다는 돈을 걸고 긴장감 속에서 연습하는 의미에서 출전한다. 미니 투어에서 29만 달러(약 3억4600만원)를 번 선수가 있다. 재미교포 서니 김(한국명 김선호·31)이다. 미국 플로리다주의 '마이너리그 투어'라는 데서 71승을 했다. 통산 우승 횟수와 상금 모두 이 투어 기록이다. 서니 김은 미니 투어의 타이거 우즈인 셈이다. 서니 김은 ...
  • 해외파 언니들 잠재웠다... 10대 돌풍 유해란

    해외파 언니들 잠재웠다... 10대 돌풍 유해란 유료

    ... '10대 바람'이 몰아쳤다. 2001년생 유해란이 해외파 언니들의 거센 추격을 잠재우고, 한국 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제주삼다수 마스터스 2연패에 성공했다. 최근 한국 프로골프(KPGA) ... 김주형(18), 2001년생 김민규(19)에 이어, 여자 골프에도 2001년 이후 태어난 10대 골퍼가 급부상했다. 유해란은 2일 제주 세인트포CC에서 열린 대회 최종 라운드에서 4타를 줄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