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강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서지영의 랜드is] 오세훈 시대, 재조명 받는 용산 현대차 부지 개발

    [서지영의 랜드is] 오세훈 시대, 재조명 받는 용산 현대차 부지 개발 유료

    용산구 산호아파트가 최고 35층으로 재건축된다. 산호아파트 전경과 현대차 부지 전경. IS포토 오세훈 서울 시장이 취임하면서 멈춰섰던 서울 한강변 개발 사업이 재조명받고 있다. 현대자동차그룹이 통합사옥으로 사용하겠다면서 2017년 지구단위 계획까지 제출했으나 서울시가 최종 고사한 원효로 사옥 부지도 그중 하나다. 부동산 업계는 오 시장이 이른바 '한강 르네상스' ...
  • [이철호의 퍼스펙티브] 번역기 돌려야 하는 친문들의 언어

    [이철호의 퍼스펙티브] 번역기 돌려야 하는 친문들의 언어 유료

    ... 자기편을 지키느라 결사옹위에 들어갔다. 그들의 언어는 번역기를 돌려야 겨우 알아들을 지경이다. 그래서인지 우리 사회도 모든 사안을 정치적 프리즘을 통해 해석하기 시작했다. 최근 민간 구조사가 한강변 실종 의대생의 시신과 핸드폰을 잇달아 건져 올리자 “경찰은 무얼 하고 있나”는 비판이 터져 나왔다. 이에 대한 네티즌 반응은 “지금 경찰은 대통령 관심사인 대북 전단 찾느라 너무 바쁘다”는 ...
  • [이철호의 퍼스펙티브] 번역기 돌려야 하는 친문들의 언어

    [이철호의 퍼스펙티브] 번역기 돌려야 하는 친문들의 언어 유료

    ... 자기편을 지키느라 결사옹위에 들어갔다. 그들의 언어는 번역기를 돌려야 겨우 알아들을 지경이다. 그래서인지 우리 사회도 모든 사안을 정치적 프리즘을 통해 해석하기 시작했다. 최근 민간 구조사가 한강변 실종 의대생의 시신과 핸드폰을 잇달아 건져 올리자 “경찰은 무얼 하고 있나”는 비판이 터져 나왔다. 이에 대한 네티즌 반응은 “지금 경찰은 대통령 관심사인 대북 전단 찾느라 너무 바쁘다”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