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학폭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반론권 주지 않고 내린 학폭위 처분은 위법”

    “반론권 주지 않고 내린 학폭위 처분은 위법”

    제주지방법원 [중앙일보] 반론권을 주지 않고 내린 학교폭력대책자치위원회(이하 학폭위)의 결정은 위법이라는 판결이 나왔다. 제주지방법원 제1행정부(부장판사 강재원)는 제주도내 모 중학교 학생 A양(16)이 학교장을 상대로 제기한 '학교폭력 가해학생 처분취소 청구소송'에서 원고 승소 판결을 했다고 28일 밝혔다. A양측은 학교 측의 결정이 절차적 하자가 있는 ...
  • 무릎꿇은 후배에 물 붓고 뺨 때리고…여중생 집단폭행

    무릎꿇은 후배에 물 붓고 뺨 때리고…여중생 집단폭행

    ... 또 폭행을 지시하고 영상을 찍은 것으로 알려진 남학생도 조사 중입니다. JTBC 핫클릭 중학생들, 후배 집단폭행 찍어 영상 공유…경찰 수사 처벌 대신 '관계회복'에 중점…말 많은 학폭위 폐지 '보복폭행·극단 시도' 피해학생 멍드는데…학폭 징계는? 기절시키고 카메라에 'V'…학폭 영상 '소셜미디어 유포' 왜? 우유 세 방울 튀었다고 폭행…'학폭 영상' 공유하기도 Copyright ...
  • 중학생들, 후배 집단폭행 찍어 영상 공유…경찰 수사

    중학생들, 후배 집단폭행 찍어 영상 공유…경찰 수사

    ... 계획입니다. (화면출처 : 페이스북 '세상을 바꾸는 힘') JTBC 핫클릭 갈수록 심각한 학교폭력…형사처벌 '중1'로 하향 추진 처벌 대신 '관계회복'에 중점…말 많은 학폭위 폐지 '보복폭행·극단 시도' 피해학생 멍드는데…학폭 징계는? 기절시키고 카메라에 'V'…학폭 영상 '소셜미디어 유포' 왜?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
  • 처벌 대신 '관계회복'에 중점…말 많은 학폭위 폐지

    처벌 대신 '관계회복'에 중점…말 많은 학폭위 폐지

    [앵커] 가벼운 사안인데도 무조건 학교폭력위원회에서 다루어달라는 요구가 많았습니다. 또, 학폭위의 전문성이 떨어져서 오히려 갈등을 키운다는 지적도 있었는데요. 교육부가 이런 폐해를 줄이기 위해서 학교 내 학폭위를 없애고 처벌보단 관계 회복에 집중하기로 했습니다. 강버들 기자입니다. [기자] 최근 서울의 한 초등학교에서 학교폭력자치위원회가 열렸습니다. 학부모 A씨의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현장에서] “왕따 말리려다 학폭위, 말타기 놀이하다 다쳐도 학폭위 유료

    ... 통화하는 걸 들어보니 '죽고 싶다'는 말까지 하면서 울더라구요.” 수도권의 한 중학교 3학년인 A군의 어머니 정모씨는 17일 '탐사하다 by 중앙일보'와의 통화에서 학교폭력대책자치위원회(학폭위) 문제를 꺼내며 한숨을 내쉬었다. '학폭'은 남의 얘기로만 생각했던 정씨였다. 하지만 A군은 지난주 졸지에 학폭 가해자로 지목됐다. 사연은 이랬다. A군은 얼마 전 우연히 2학년 B양이 ...
  • [탐사하다] 법정으로 간 학폭위···열 중 넷은 뒤집어졌다

    [탐사하다] 법정으로 간 학폭위···열 중 넷은 뒤집어졌다 유료

    ... 박정은(가명)양에게 1학기 때부터 계속 괴롭힘을 당했다. 박양은 교실·복도·운동장은 물론 SNS에서도 이양을 못살게 굴었다. 학교는 12월이 돼서야 이런 사실을 알게 됐고, 학교폭력대책자치위원회(학폭위)를 열어 박양에게 출석정지 10일의 징계를 내렸다. 하지만 박양이 징계를 무효로 해달라고 낸 소송에서 법원은 박양의 손을 들어줬다. 박양의 행동이 학폭인지 아닌지는 따지지도 않았다. ...
  • [탐사하다] 법정으로 간 학폭위···열 중 넷은 뒤집어졌다

    [탐사하다] 법정으로 간 학폭위···열 중 넷은 뒤집어졌다 유료

    ... 박정은(가명)양에게 1학기 때부터 계속 괴롭힘을 당했다. 박양은 교실·복도·운동장은 물론 SNS에서도 이양을 못살게 굴었다. 학교는 12월이 돼서야 이런 사실을 알게 됐고, 학교폭력대책자치위원회(학폭위)를 열어 박양에게 출석정지 10일의 징계를 내렸다. 하지만 박양이 징계를 무효로 해달라고 낸 소송에서 법원은 박양의 손을 들어줬다. 박양의 행동이 학폭인지 아닌지는 따지지도 않았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