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하얼빈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젠보짠 “펑위샹 억울한 죽음에 침묵하는 세태 한심”

    젠보짠 “펑위샹 억울한 죽음에 침묵하는 세태 한심” 유료

    ... 활동 중인 국민당 혁명위원회(民革) 주석 리지선(李濟深·이제심)과 민주정당동맹(民盟)을 이끌던 선쥔루(沈鈞儒·심균유)에게 친필 서신을 보냈다. 두 사람의 의견을 구했다. “회의 장소는 하얼빈을 제의한다. 시간은 금년 가을이 적합하다. 중국 국민당 혁명위원회와 중국민주동맹 집행위원회, 중국 공산당 중앙위원회가 이달 안으로 연합성명을 발표하자.” 민맹과 민혁은 중공을 뒤에 넣은 ...
  • 젠보짠 “펑위샹 억울한 죽음에 침묵하는 세태 한심”

    젠보짠 “펑위샹 억울한 죽음에 침묵하는 세태 한심” 유료

    ... 활동 중인 국민당 혁명위원회(民革) 주석 리지선(李濟深·이제심)과 민주정당동맹(民盟)을 이끌던 선쥔루(沈鈞儒·심균유)에게 친필 서신을 보냈다. 두 사람의 의견을 구했다. “회의 장소는 하얼빈을 제의한다. 시간은 금년 가을이 적합하다. 중국 국민당 혁명위원회와 중국민주동맹 집행위원회, 중국 공산당 중앙위원회가 이달 안으로 연합성명을 발표하자.” 민맹과 민혁은 중공을 뒤에 넣은 ...
  • [박정호 논설위원이 간다] 2만2319자에 담긴 충정 “인(仁)으로 악에 대적하라”

    [박정호 논설위원이 간다] 2만2319자에 담긴 충정 “인(仁)으로 악에 대적하라” 유료

    ... 역사』 필사본도 1969년 처음 발견됐다. 원본 또한 어디에 남아 있을 것이다. 일본 법무성(옛 사법성) 아카이브에 있을 가능성이 크다”고 했다. 안 의사 유해 찾기에 전념하고 있는 김월배 하얼빈대 이공대 교수도 “친필본을 필사할 정도로 안 의사에 대한 일본인의 관심이 컸던 만큼 원본 또한 사법성 증거물품 보관기관에 있을 것 같다. 민간과 정부의 공조가 필요하다”고 제안했다.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