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하비에르 페르난데스

통합 검색 결과

뉴스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은반 위에서 다시 만나는 김연아, "과거의 제 모습 볼 수 있을 것"

    은반 위에서 다시 만나는 김연아, "과거의 제 모습 볼 수 있을 것" 유료

    ... 네이선 첸 · 수이원징-한총(중국) 가브리엘라 파파다키스-기욤 시즈롱(프랑스) 등 월드 챔피언만 세 팀에, 2018 평창겨울올림픽 남자 싱글 은메달리스트 우노 쇼마(일본) 동메달리스트 하비에르 페르난데스(스페인) 등 호화로운 출연진도 매진 열기에 한몫했다. 이처럼 뜨거운 관심 속에서 아이스쇼를 준비하는 김연아는 "어떤 음악을 할지, 또 어떤 스타일의 퍼포먼스를 할지 생각하던 ...
  • '역전의 왕자' 차준환 “실수 없이 쿼드러플 점프가 목표”

    '역전의 왕자' 차준환 “실수 없이 쿼드러플 점프가 목표” 유료

    ... 컨디션이라면 3회 정도는 뛸 수 있겠지만, 몸 상태를 봐야 한다”고 했다. 현재 남자 싱글은 쿼드러플 전쟁이 치열하다. 평창올림픽 메달 경쟁을 펼칠 것으로 보이는 하뉴 유즈루(24·일본), 하비에르 페르난데스(27·스페인), 네이선 천(19·미국) 등은 쿼드러플 점프를 5~7차례나 한다. 그 외에 10위권 선수들도 보통 쿼드러플 점프를 3~4회씩 한다. 이들이 실수없이 경기를 마무리한다면 ...
  • '역전의 왕자' 차준환 “실수 없이 쿼드러플 점프가 목표”

    '역전의 왕자' 차준환 “실수 없이 쿼드러플 점프가 목표” 유료

    ... 컨디션이라면 3회 정도는 뛸 수 있겠지만, 몸 상태를 봐야 한다”고 했다. 현재 남자 싱글은 쿼드러플 전쟁이 치열하다. 평창올림픽 메달 경쟁을 펼칠 것으로 보이는 하뉴 유즈루(24·일본), 하비에르 페르난데스(27·스페인), 네이선 천(19·미국) 등은 쿼드러플 점프를 5~7차례나 한다. 그 외에 10위권 선수들도 보통 쿼드러플 점프를 3~4회씩 한다. 이들이 실수없이 경기를 마무리한다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