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필승조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7월 불펜 ERA 6.72' LG, 고우석 복귀·이정용 가세로 찾은 희망

    '7월 불펜 ERA 6.72' LG, 고우석 복귀·이정용 가세로 찾은 희망 유료

    ... 고우석이 구원등판해 공을 던지고 있다. 잠실=김민규 기자 극심하게 흔들리던 LG 불펜에 금씩 희망이 찾아오고 있다. 29일 기준으로 LG의 이달 불펜 평균자책점은 6.72로 10개 ... 역전패를 허용했다. 7회에만 무려 8점을 내줬다. 마운드에 오른 투수들은 모두 얻어맞았다. 필승조를 구성할 투수들이 모자랐다. 좀처럼 구위를 회복하지 못한 송은범(평균자책점 7.50)과 김대현(6.56)은 ...
  • [IS 포커스] 선발 1위, 불펜 10위…선두 NC의 아이러니

    [IS 포커스] 선발 1위, 불펜 10위…선두 NC의 아이러니 유료

    ... NC의 불펜 평균자책점은 6.03에 이른다. KBO리그 평균인 5.34보다 0.69점 높은 최하위다. NC가 무려 28.5경기 차이로 앞서 있는 꼴찌 한화(5.65)에도 뒤처져 있다. 필승조 중 2점대 평균자책점을 기록 중인 투수가 하나도 없다. 마무리 투수 원종현의 평균자책점도 4.11이다. 8회를 넘기는 게 힘겹다. NC는 8회 불펜 피안타율과 피출루율, 피장타율이 모두 리그 최하위다. ...
  • 기약 없는 이대은 가세, KT 순위 경쟁 잠재 변수

    기약 없는 이대은 가세, KT 순위 경쟁 잠재 변수 유료

    ... 7.71을 기록했다. 매우 부진했고 8경기 등판 만에 1군 엔트리에서 제외됐다. 지난 시즌 구축된 필승조는 KT의 강점으로 평가됐다. 내부 판단도 다르지 않았다. 구상이 어긋났고, 승수 확보에 어려움을 ... 기록했다. 최고 구속은 시속 142㎞에 그쳤다. 이강철 감독은 지난 6월 초 이대은의 복귀 건을 전했다. 포심 패스트볼의 공 끝이 더 날카로워지거나, 주무기인 포크볼의 무브먼트가 살아나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