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필라델피아 한국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임혁백의 퍼스펙티브] 한·미, 핵우산 등 전략자산 의사 결정 공유 제도화해야

    [임혁백의 퍼스펙티브] 한·미, 핵우산 등 전략자산 의사 결정 공유 제도화해야 유료

    ... 미국이 일방적으로 공급하는 방식에서 탈피해 한·미가 공동으로 의사결정 과정을 공유하고 확장억제 공급을 제도화해야 한다. 미국 대선 승리 후 바이든 당선인은 지난 11일 재향군인의 날에 필라델피아 한국전 참전기념비에 헌화했다. 다음날에는 문재인 대통령과의 통화에서 한국을 인도·태평양지역의 안보와 번영의 핵심 축(linchpin)이라고 함으로써 한·미 동맹 강화 의지를 확고히 했다. ...
  • [심은경의 미국에서 본 한국] 바이든, 한국에 기대도 요구도 많이 할 것

    [심은경의 미국에서 본 한국] 바이든, 한국에 기대도 요구도 많이 할 것 유료

    ... 첫 통화는 성공적이었습니다. 바이든 당선인은 선거 직전 한국 언론에 보낸 기고문에서 한·미 동맹과 재미 한인사회에 대한 관심과 중요성을 강조했습니다. 그리고 지난 11일 당선인으로서 필라델피아 한국전 참전 기념비를 방문했을 때도 같은 메시지를 반복했습니다. 바이든 당선인이 직면한 수많은 국내외 문제들을 감안했을 때 한국과 바이든은 서로에게 무엇을 기대할 수 있을까요. 그는 미국의 ...
  • [사진] 바이든 첫 외부 행사는 '한국전'

    [사진] 바이든 첫 외부 행사는 '한국전' 유료

    바이든 첫 외부 행사는 '한국전'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당선인과 부인 질 바이든 여사가 11일(현지시간) 재향군인의 날을 맞아 필라델피아 한국전 참전기념공원 기념비에 참배했다. 한·미 동맹을 강조하는 바이든 은 대선 승리 후 첫 외부 공식 행사로 한국전 기념비를 택했다. [AFP=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