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피아니스트 겸 작곡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본인 부고기사 읽고 싶어 죽은 척, 괴짜 음악가의 첼로 협주곡

    본인 부고기사 읽고 싶어 죽은 척, 괴짜 음악가의 첼로 협주곡 유료

    클래식 음악 역사상 유명한 괴짜인 피아니스트 작곡가 프리드리히 굴다(오른쪽)와 그가 1980년 작곡한 첼로 협주곡을 한국 최초로 녹음한 첼리스트 김민지. [사진 스테이지원, 중앙포토] ... 굴다(1930~2000)의 첼로와 윈드 오케스트라를 위한 협주곡. 굴다는 20세기의 가장 중요한 피아니스트 중 하나였지만 '테러리스트'라는 별명으로 불린 괴짜였다. 연주와 함께 작곡도 한 굴다는 첼로 ...
  • '펄시스터즈'와 결성한 트리오, TBC PD가 “됐어” 퇴짜

    '펄시스터즈'와 결성한 트리오, TBC PD가 “됐어” 퇴짜 유료

    ... 장비처럼 생긴 홍익미대생 이두식(홍익 미대학장이 됨. 몇 년 전 갑자기 죽었다)을 무대장치 진행요원으로 끌고 왔다. 문호근·이건용과 대학 동아리서 연극도 오태석의 진가는 연극보다도 ... 두 사람을 꼽는데 한 사람은 홍익미대 출신의 이제하 시인(내가 부르는 '모란동백'의 작사 작곡가)과 다음으론 오태석이다. 두 사람의 글에서는 늘 가락과 흥이 넘실댔기 때문이다. 어쨌거나 ...
  • '펄시스터즈'와 결성한 트리오, TBC PD가 “됐어” 퇴짜

    '펄시스터즈'와 결성한 트리오, TBC PD가 “됐어” 퇴짜 유료

    ... 장비처럼 생긴 홍익미대생 이두식(홍익 미대학장이 됨. 몇 년 전 갑자기 죽었다)을 무대장치 진행요원으로 끌고 왔다. 문호근·이건용과 대학 동아리서 연극도 오태석의 진가는 연극보다도 ... 두 사람을 꼽는데 한 사람은 홍익미대 출신의 이제하 시인(내가 부르는 '모란동백'의 작사 작곡가)과 다음으론 오태석이다. 두 사람의 글에서는 늘 가락과 흥이 넘실댔기 때문이다. 어쨌거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