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피고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종합IS] '대작 논란' 조영남 "결백 가려서 참된 예술가될 수 있도록 해달라"

    [종합IS] '대작 논란' 조영남 "결백 가려서 참된 예술가될 수 있도록 해달라" 유료

    ... 작가의 존재를 알았다면 구매하지 않았을 것이라고 진술하기도 했다. 그래서 그림을 직접 그렸는지 여부는 굉장히 중요하다. 직접 그림을 그렸는지 여부를 고지하지 않았다는 점도 문제"라면서 "피고인은 유명 가수라는 점을 이용해 다른 화가와 달리 쉽게 명성을 얻었다. 그러나 실력있는 화가로 인정 받고 싶은 과한 욕심에 대작 화가에게 그림을 맡기고 거액으로 판매했다. 또 조수 사용은 ...
  • [최상연의 시시각각] 세상 바뀐 것 조금도 모르겠다

    [최상연의 시시각각] 세상 바뀐 것 조금도 모르겠다 유료

    ... 떼법과 억지가 판치는 세상이다. 멀쩡한 사람이 국회에 들어가도 이상해지지 않으려면 상식과 순리가 통하는 정치여야 한다. '위안부 운동을 빙자해 개인 비즈니스를 했다'고 의심받고, 권력범죄 피고인으로 법정에 선 채로 '적폐 청산'을 외치고 그걸 집권 세력이 옹호하는 건 상식이 아니다. 윤미향 사태도, 조국 사태도 이념이 아닌 진실 문제다. 사실을 검증하면 되는 간단한 일이다. ...
  • 이태원발 감염 확산, 전국 유치원·학교 400곳 등교 연기 유료

    ... 기소된 김모(27)씨에게 이날 징역 4월의 실형을 선고했다. 코로나19 사태 이후 관련법이 강화되면서 내려진 첫 판결이다. 자가격리 위반으로 징역형이 선고된 것도 처음이다. 재판부는 “피고인이 단순히 답답하다는 이유로 무단 이탈해 술을 마셨다”며 “당시 코로나19 상황이 심각했던 만큼 엄정하게 처벌할 필요가 있다”고 양형 이유를 밝혔다. 남윤서·남궁민·윤상언 기자, 세종=김민욱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