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플러노이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트럼프 탄핵만 2번? ···가결 땐 4년 뒤 대선 재도전 길 막힌다

    트럼프 탄핵만 2번? ···가결 땐 4년 뒤 대선 재도전 길 막힌다 유료

    ... 찾아내라"고 위협한 사실도 지적했다. 트럼프 대통령 임기가 9일밖에 안 남았지만, 그 사이 국가안보를 위협하는 명령을 내릴 수 있기 때문에 대통령직에서 내려와야 한다는 주장도 나왔다. 미셸 플러노이 전 국방부 차관은 공영라디오 NPR 인터뷰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주의를 딴 데로 돌리기 위해 해외에서 군사작전을 개시할 경우 국가안보에 심각한 위협이 될 수 있다"고 우려했다. ━ ②탄핵안 ...
  • 비서실장에 31년 복심 클레인…코로나 맞설 '에볼라 차르'

    비서실장에 31년 복심 클레인…코로나 맞설 '에볼라 차르' 유료

    ... CNN 모두 재무장관 후보로 꼽혔다. 브레이너드는 외교안보 참모그룹 중 한 명인 커트 캠벨 전 국무부 동아태 차관보의 부인이기도 하다. 국방부 장관 후보로는 CNN과 NYT 모두 미셸 플러노이 전 국방부 정책차관이 가시권에 있다고 보도했다. NYT는 미 중앙정보국장(CIA) 후보에 오바마 대통령의 백악관 NSC 선임보좌관이었던 톰 도닐런과 애브릴 헤인스 전 CIA 부국장을 꼽았다. ...
  • 문 대통령 '바이든 당선인' 첫 언급…“다방면으로 소통” 유료

    ... 회담을 여는 등 트럼프 정부와 마지막까지 협력해 나갈 것”이라면서도 “바이든 당선인과 주요 인사들과도 다방면으로 소통해 나가겠다”고 했다. 강 장관은 방미 기간에 바이든 행정부에서 국무·국방장관 후보로 거론되는 크리스 쿤스 상원의원과 미셸 플러노이 전 국방부 정책차관 등을 면담할 가능성이 있다. 윤성민 기자 yoon.sungmin@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