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프리패스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킬러능력·멀티능력…내가 바로 황희찬이다

    킬러능력·멀티능력…내가 바로 황희찬이다 유료

    ... 초반부터 빛났다. 저돌적인 돌파로 전반 3분 만에 선제골에 힘을 보탰다. 뉘른베르크 골키퍼의 패스를 가로챈 그는 순식간에 페널티박스 오른쪽을 돌파해 오른발 슛을 시도했다. 골키퍼에 막힌 볼이 ... 나왔다. 후반 중반 4-4-2로 한 차례 전술이 더 바뀌면서 황희찬은 날개를 달았다. 사실상 프리롤을 맡은 그는 중앙과 측면을 오가며 상대 수비진을 흔들었다. 지치지 않는 체력 덕분에 후반 ...
  • 킬러능력·멀티능력…내가 바로 황희찬이다

    킬러능력·멀티능력…내가 바로 황희찬이다 유료

    ... 초반부터 빛났다. 저돌적인 돌파로 전반 3분 만에 선제골에 힘을 보탰다. 뉘른베르크 골키퍼의 패스를 가로챈 그는 순식간에 페널티박스 오른쪽을 돌파해 오른발 슛을 시도했다. 골키퍼에 막힌 볼이 ... 나왔다. 후반 중반 4-4-2로 한 차례 전술이 더 바뀌면서 황희찬은 날개를 달았다. 사실상 프리롤을 맡은 그는 중앙과 측면을 오가며 상대 수비진을 흔들었다. 지치지 않는 체력 덕분에 후반 ...
  • 감독 복 터진 흥민·희찬·강인, 거침없는 그라운드 질주 예고

    감독 복 터진 흥민·희찬·강인, 거침없는 그라운드 질주 예고 유료

    ... 모리뉴(57·포르투갈) 감독과 두 번째 시즌을 맞는다. 14일 0시30분 에버턴을 상대로 프리미어리그 홈 개막전을 치른다. 그 유명한 '모리뉴 2년차'의 출발점이다. 모리뉴 감독은 어느 ... 상대가 처진다 싶으면 원톱이나 섀도우 공격수가 튀어나가고, 공간이 열리면 논스톱으로 측면에 패스를 찔러넣는다”고 말했다. 저돌적인 돌파로 상대 뒷공간을 허무는 '황소' 황희찬의 플레이를 그려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