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프로축구 K리그1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최용재의 까칠한 축구]축구협회의 반박, '그건 이렇습니다'

    [최용재의 까칠한 축구]축구협회의 반박, '그건 이렇습니다' 유료

    ... '11위' 심판이 K리그1 '승격') K리그 심판들은 승강 기준과 방식을 모릅니다. 그런데 K리그2(2부리그) 평점 11위 심판이 2위로 수직상승하며 K리그1(1리그)으로 승격했습니다. ... 못했습니다. 저의 답입니다. 그 배경은 단순합니다. 기사 시작 부분(굵은 글씨)으로 '올해는 K리그 심판 운영 주체가 한국프로축구연맹(축구연맹)에서 대한축구협회(축구협회)로 바뀐 첫해다'고 ...
  • 생존왕을 독려하는 조성환의 외침, “끝나기 전까지 끝난 게 아니다”

    생존왕을 독려하는 조성환의 외침, “끝나기 전까지 끝난 게 아니다” 유료

    ... 남긴 명언, "끝날 때까지 끝난 게 아니다"를 외쳤다. 인천은 다가오는 31일 하나원큐 K리그1(1리그) 2020 27라운드 최종전 FC 서울과 경기를 앞두고 있다. 이 경기 결과에 따라, ... 차이는 미미하다. 만약 최종전에서 인천이 서울을 꺾는다면 부산-성남전 패자가 12위가 돼 K리그2(2부리그)로 강등된다. 인천이 비길 경우 부산-성남전 패자와 승점이 같아지는데 이 경우 ...
  • “조급해 하는 모습에 더는 안되겠다 생각”

    “조급해 하는 모습에 더는 안되겠다 생각” 유료

    ... 흘렸다. [연합뉴스] “몸이 아픈 건 참아도, 정신이 나약해지는 건 참을 수 없었습니다.” 프로축구 전북 현대 이동국(41·)이 28일 전주 월드컵경기장에서 진행한 기자회견에서 밝힌 은퇴 이유다. ... 부상으로 조급해하고 불안해하는 내 모습을 발견했다. 더는 안 되겠다고 느꼈다”고 설명했다. K리그 개인 통산최다골(228골) 주인공인 그는 7월 무릎을 다쳐 두 달간 결장했다. 26일 은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