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프로골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이미지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하딩파크 벤치엔 소방관 세일러의 '전 홀서 이글' 전설

    하딩파크 벤치엔 소방관 세일러의 '전 홀서 이글' 전설 유료

    오비드 세일러를 기념하는 하딩파크 골프장 연습 그린 옆 벤치. 소방관이었던 그는 이 골프장 모든 홀에서 이글을 했다. [사진 PGA투어] PGA 챔피언십이 6일 미국 샌프란시스코 TPC ... 라운드에서다. 세일러는 1912년생으로 벤 호건, 바이런 넬슨, 샘 스니드와 동갑이다. 그는 프로골퍼 대신 소방관이 됐고, 골프는 아마추어로서 즐겼다. 하딩파크는 시영 퍼블릭 골프장이다. 경찰관·소방관은 ...
  • 미니 투어서 71승…생계형 골퍼 서니 김

    미니 투어서 71승…생계형 골퍼 서니 김 유료

    서니 김. [마이너리그 투어 인스타그램] 프로골프 미니투어는 '돈 놓고 돈 먹기'다. 참가자한테 돈을 거둬 경비를 제하고 상금으로 나눠준다. 200달러를 내면 우승 상금이 1000달러다. ... 김은 1989년 서울에서 태어났고, 2살 때 미국 뉴욕에 이민했다. 대학에 가지 않고 곧바로 프로가 됐다. 20살이던 2009년 PGA 투어 Q스쿨 최종전까지 올랐다가 떨어졌다. 10대에 미니투어에 ...
  • 해외파 언니들 잠재웠다... 10대 돌풍 유해란

    해외파 언니들 잠재웠다... 10대 돌풍 유해란 유료

    ...주삼다수 마스터스 우승을 확정한 뒤, 손가락을 들어보이며 기뻐하는 유해란. [사진 KLPGA] 남자에 이어 여자 골프에도 '10대 바람'이 몰아쳤다. 2001년생 유해란이 해외파 언니들의 거센 추격을 잠재우고, 한국 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제주삼다수 마스터스 2연패에 성공했다. 최근 한국 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에서 돌풍을 일으킨 2002년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