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프라다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최강창민·아이유·설현·JR 등 연말에 훈훈한 선행 '귀감'

    최강창민·아이유·설현·JR 등 연말에 훈훈한 선행 '귀감'

    ... 기부처로 선정된 곳으로, 지난 9월에도 해당 단체에 3000만원을 쾌척하며 꾸준한 관심을 이어가고 있다. AOA 설현이 23일 오후 서울 중구 롯데백화점에서 열린 이탈리아 럭셔리 브랜드 프라다(PRADA) 팝업 스토어 오프닝 행사에서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이날 행사에는 AOA 설현, 레드벨벳 아이린, 배우 기은세. 모델 최소라 등이 참석했다. 김진경 기자 kim.jinky...
  • [화보] 설현 '짧지만 강렬한 스페셜 기프트'

    [화보] 설현 '짧지만 강렬한 스페셜 기프트'

    AOA 설현이 23일 오후 서울 중구 롯데백화점에서 열린 이탈리아 럭셔리 브랜드 프라다(PRADA) 팝업 스토어 오프닝 행사에서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이날 행사에는 AOA 설현, 레드벨벳 아이린, 배우 기은세. 모델 최소라 등이 참석했다. 김진경 기자 kim.jinkyung@jtbc.co.kr/2019.12.23/
  • [포토] 설현 '아듀 2019'

    [포토] 설현 '아듀 2019'

    AOA 설현이 23일 오후 서울 중구 롯데백화점에서 열린 이탈리아 럭셔리 브랜드 프라다(PRADA) 팝업 스토어 오프닝 행사에서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이날 행사에는 AOA 설현, 레드벨벳 아이린, 배우 기은세. 모델 최소라 등이 참석했다. 김진경 기자 kim.jinkyung@jtbc.co.kr/2019.12.23/
  • [포토] 설현 '파스텔 톤 이목구비'

    [포토] 설현 '파스텔 톤 이목구비'

    AOA 설현이 23일 오후 서울 중구 롯데백화점에서 열린 이탈리아 럭셔리 브랜드 프라다(PRADA) 팝업 스토어 오프닝 행사에서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이날 행사에는 AOA 설현, 레드벨벳 아이린, 배우 기은세. 모델 최소라 등이 참석했다. 김진경 기자 kim.jinkyung@jtbc.co.kr/2019.12.23/

조인스

| 지면서비스
  • [High Collection] 단순함 속 빛나는 우아함 … '리조트 2020 컬렉션'

    [High Collection] 단순함 속 빛나는 우아함 … '리조트 2020 컬렉션' 유료

    프라다 리조트 2020 컬렉션은 복잡해지는 세상과 대조적으로 꾸밈없고 순수한 진실로 돌아간 우아함을 표현한 것이 특징이다. 사진은 간결한 외형의 프라다 볼링백. [사진 프라다] 이탈리아 럭셔리 패션 브랜드인 프라다(PRADA)의 '프라다 리조트 2020 컬렉션'은 반항적인 단순함을 표현한 컬렉션이다. 점점 복잡해지는 세상과 대조적으로 꾸밈없고 순수한 진실로 ...
  • 싼맛에 인조모피 입는다고? 英여왕도 선택하는 '진짜' 가짜

    싼맛에 인조모피 입는다고? 英여왕도 선택하는 '진짜' 가짜 유료

    ... 디자인과 컬러로 인기를 얻고 있는 페이크 퍼 재킷. [사진 W컨셉] 인조 모피에 대한 수요가 높아지면서 스펙트럼도 넓어졌다. 저렴한 동대문표 브랜드부터 백화점 브랜드, 심지어 구찌·겐조·프라다 등 '퍼 프리(fur free·모피 반대)'를 선언한 명품 브랜드까지 선택지가 다양해졌다. 싼 맛에 입었던 인조 모피가 고급화된 셈이다. 명품 브랜드의 잇단 모피 반대 선언으로 '고가 ...
  • 디자인 표절 의혹 브랜드 밀어주는 '무신사'

    디자인 표절 의혹 브랜드 밀어주는 '무신사' 유료

    ... 편이었다. "패션은 카피를 통해 성장해왔다"는 말이 있을 정도로 서로 비슷한 디자인을 내보내고 이를 통해 성장했다. 하지만 최근 분위기는 달라졌다. 해외 럭셔리 브랜드인 샤넬과 루이비통, 프라다 등은 디자인 표절과 상표권 도용 등 지식재산권을지키는 데 공을 들이고 있다. K패션도 마찬가지다. 국내 업계 전반에도 '너도 하니까 나도 한다'는 디자인 표절 분위기에서 '지킬 건 지켜주자'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