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표창장 위조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정경심, 딸 위해 허위 스펙" vs "검찰, 사건 부풀려"

    "정경심, 딸 위해 허위 스펙" vs "검찰, 사건 부풀려"

    ... 열렸습니다. 입시 비리 혐의에서 공방이 치열했습니다. 검찰은 정 교수가 딸을 위해서 동양대 표창장위조하는 등 모두 7개의 '허위 스펙'을 만들었다고 했지만 정 교수 측은 "어디에 ... 창출한 것은 아니"라며 "재판받을 정도의 위법성은 없다"고 반박했습니다. 논란이 된 동양대 표창장에 대해선 "어디 지방에 있는 대학에서 발급됐는지도 모르는 상장이 부산대 입시에 영향을 줬겠느냐"며 ...
  • "정경심, 딸 위해 허위 스펙" vs "이 잡듯 뒤지고 부풀려"

    "정경심, 딸 위해 허위 스펙" vs "이 잡듯 뒤지고 부풀려"

    ... 열렸습니다. 입시 비리 혐의에서 공방이 치열했습니다. 검찰은 정 교수가 딸을 위해서 동양대 표창장위조하는 등 모두 7개의 허위 스펙을 만들었다고 했지만, 정 교수 측은 "어디에 있는 대학에서 ... 창출한 것은 아니"라며 "재판받을 정도의 위법성은 없다"고 반박했습니다. 논란이 된 동양대 표창장에 대해선 "어디 지방에 있는 대학에서 발급됐는지도 모르는 상장이 부산대 입시에 영향을 줬겠느냐"며 ...
  • 정경심, 재판 첫 출석 "검찰 이 잡듯 뒤졌다···전부 무죄" 주장

    정경심, 재판 첫 출석 "검찰 이 잡듯 뒤졌다···전부 무죄" 주장

    ... 및 미공개정보이용) 등 혐의 대한 영장실질심사를 받기 위해 출석하고 있다. [뉴시스] 딸 표창장 위조 혐의와 자본시장법 위반 혐의 등으로 재판에 넘겨진 정경심(58) 동양대 교수가 처음으로 ... 읽어나가자 정 교수의 얼굴이 붉게 상기되기도 했다. ━ 거듭된 공소장 변경 논쟁…"날인과 파일위조는 달라" 앞선 준비기일에서도 공방을 벌였던 공소장 변경과 관련한 논쟁도 이어졌다. 변호인측은 ...
  • 정경심, 91일 만에 법정에…직업은 "교수", '이중기소' 공방

    정경심, 91일 만에 법정에…직업은 "교수", '이중기소' 공방

    조국 전 법무부 장관 부인 정경심 교수의 표창장 위조 사건과 입시비리·사모펀드 의혹 사건의 첫 공판이 열린 22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법 앞에서 지지자들이 정 교수의 석방을 촉구하는 ... 공판 쟁정은 '이중기소' 서울중앙지법 형사25부(부장 송인권)는 이날 오전 정 교수의사문서위조 혐의와 자본시장법 위반 등 혐의 첫 공판을 진행했다. 재판부가 직업을 물어보자 정 교수는 "동양대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설] 이해 안 되는 정경심 재판 비공개, 또 특혜인가 유료

    ... 법원이 비공개를 결정할 수 있다. 국가 안위를 위협하는 정보가 노출될 수 있거나, 성폭력 사건 등에서 피해자의 2차피해가 우려되는 상황 등을 막으려는 예외적인 경우다. 입시 비리에 연루된 표창장 위조, 사모펀드 투자와 관련한 금융실명거래법 위반 등 혐의 중 어느 것이 국가 안위나 선량한 풍속 등을 해칠 염려가 있다는 말인가. 형사소송법도 헌법정신에 따라 공판 준비 기일 공개를 ...
  • “검찰이 껍데기 깨라” 추미애 고강도 압박 유료

    ... 물러나면서 밝힌 '저보다 더 강력한 추진력을 발휘해 줄 후임자'에 정확히 부합하는 취임식이었다는 얘기도 나온다. 조 전 장관은 취임식 사흘 전 부인 정경심(57) 동양대 교수가 딸(28) 표창장위조한 혐의(사문서위조)로 기소되고, 자신에 대한 전방위 검찰 수사가 진행되고 있어 여느 취임식과 달리 분위기가 무거웠다. 당시 조 전 장관은 “누구도 되돌릴 수 없는 검찰 개혁 완수할 ...
  • [사설] 정권 눈치 보는 부끄러운 대학 유료

    ... 학생들의 미래는 점점 어두워진다. 신뢰와 존경을 잃은 상아탑은 더 이상 지성의 전당이라고 부를 수 없다. 정부도 권력으로 대학을 마음대로 휘두르려는 태도를 버려야 한다. 구속된 정 교수의 표창장 위조 사실을 폭로한 동양대 최성해 전 총장은 결국 옷을 벗었다. 교육부는 최 전 총장의 폭로 뒤 이례적으로 대대적인 감사에 들어갔다. 동양대는 쑥대밭이 됐다. 교육계의 많은 사람이 정 교수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