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포커스 IS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포커스 IS] 단순 슬럼프인가, 에이징 커브인가…'RC/27 3.72' 박병호

    [포커스 IS] 단순 슬럼프인가, 에이징 커브인가…'RC/27 3.72' 박병호 유료

    키움 박병호가 지난 25일 SSG전 6회말 만루 상황에서 삼진을 당한 뒤 아쉬워하고 있다. 연합뉴스 제공 단순 슬럼프일까. 에이징 커브의 시작일까. 키움 박병호(35)의 부진이 심상치 않다. 홍원기 키움 감독은 이동일인 25일 박병호를 1군 엔트리에서 제외했다. 중심 타자의 2군 강등 이유는 간단하다. 박병호는 올 시즌 19경기에 출전해 타율 0.200...
  • [포커스 IS] 오승환의 세이브, '숫자'마다 남다른 의미가 있다

    [포커스 IS] 오승환의 세이브, '숫자'마다 남다른 의미가 있다 유료

    ... 세이브를 따냈다. 무려 5842일이 걸린 대장정. 누구도 경험하지 못한 전인미답의 길을 묵묵히 걸었다. 오승환의 발자취를 숫자로 돌아봤다. 지난 2005년 삼성 입단 시절 오승환의 모습. IS포토 ◇1(지명 라운드) 단국대를 졸업한 오승환은 2005년 신인 드래프트 2차 1라운드 5순위에 뽑혔다. 앞서 호명된 4명은 롯데 조정훈, 두산 서동환, LG 정의윤, 한화 양훈. ...
  • [포커스 IS] 부상, 부진, 부상…꼬일 대로 꼬인 NC 선발 로테이션

    [포커스 IS] 부상, 부진, 부상…꼬일 대로 꼬인 NC 선발 로테이션 유료

    NC 송명기(왼쪽부터)·이재학·구창모. 연합뉴스 부진에 부상까지 겹쳤다. NC 선발 로테이션이 꼬였다. 지난 24일 NC 투수 송명기(21)가 1군 엔트리에서 제외됐다. 이동욱 NC 감독은 "내복사근 부분 파열로 3주 정도 이탈한다"고 밝혔다. 구단에 따르면 송명기는 지난 17일 창원 한화전(6이닝 1실점)에 선발 등판한 뒤 약간의 근긴장 증세를 느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