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폐비 윤씨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신영균 남기고 싶은 이야기] 60년대 설날 극장가, 영화 끝나면 고무신만 한가득

    [신영균 남기고 싶은 이야기] 60년대 설날 극장가, 영화 끝나면 고무신만 한가득 유료

    ... 배우'라는 타이틀을 갖게 됐다. 내가 연산군 영화를 사랑하는 이유는 무엇보다 어머니의 사랑을 떠올릴 수 있기 때문이다. 사람들은 연산군을 폭군이라고 비난하지만 억울하게 죽임을 당한 그는 폐비 윤씨에게 효심 지극한 아들이었다. 사약을 받으면서 비단 한삼에 피를 토하고 돌아가신 어머니, 이 '금삼의 피'를 보고 연산군은 복수심에 타오른 것이다. 나는 폭군이자 효자라는 연산군의 양면에 ...
  • 부산 피난 시절 가극단 무대, 한곡 5만원 현인·이난영 부러웠다

    부산 피난 시절 가극단 무대, 한곡 5만원 현인·이난영 부러웠다 유료

    ... 신상옥 감독은 이 영화가 성공하자 바로 속편 '폭군 연산'을 만들었다. [사진 한국영상자료원] 신상옥 감독의 '연산군'(1961)은 내 출세작이다. 시쳇말로 벼락스타로 떠올랐다. 어머니 폐비 윤씨가 중상모략을 당해 돌아가셨다는 이야기를 듣고 피의 복수를 시작하는 연산군은 이후 '사극=신영균'을 만들어줬다. 영화에선 잔인한 폭군 이미지가 부각되지만 나는 어쩐지 연산군에 많은 공감이 갔다. ...
  • [분수대] 블랙리스트 '먹칠'

    [분수대] 블랙리스트 '먹칠' 유료

    ...옥 금융팀 차장 영화 '관상'에서 수양대군의 책사 한명회는 “목이 잘릴 팔자”라는 관상가 김내경의 말에 평생 두려워하다 죽는다. 팔자는 피하지 못했다. 한명회는 연산군의 어머니인 폐비 윤씨의 사사(賜死) 사건에 휘말려 부관참시(剖棺斬屍)됐다. 사람이 죽은 뒤 생전의 죄가 드러나면 무덤을 파헤쳐 관을 쪼개 송장의 목 등을 베는 형벌이다. 청교도혁명으로 영국에 공화정을 수립했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