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평생 성경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최은희와 입맞춤 연기 쭈뼛···남편 신상옥 "제대로 해라" 호통

    최은희와 입맞춤 연기 쭈뼛···남편 신상옥 "제대로 해라" 호통 유료

    ... 셋이 다시 뭉쳐서 만들고 싶은 영화를 맘껏 만들자”고 얘기했다. 그 첫 번 작품은 신 감독이 평생의 대작으로 기획한 '징기스칸'이 되지 않을까 싶다. ━ “신영균은 수도꼭지” 내 연기 늘 ... amator@joongang.co.kr 관련기사 500억 기부한 91세 배우 신영균 "내 관에 성경책만 넣어달라" "실감나게 찍자"며 실탄 쏴…'빨간 마후라' 죽는 줄 알았다
  • 500억 기부한 91세 배우 "내 관엔 성경책 하나만 넣어달라"

    500억 기부한 91세 배우 "내 관엔 성경책 하나만 넣어달라" 유료

    ... 그저 남은 거 다 베풀고 가면서 인생을 아름답게 마무리하고 싶어요. 나중에 내 관 속에는 성경책 하나 함께 묻어 주면 됩니다.” 원로배우 신영균(91·사진)씨가 인생 말미에 띄우는 편지다. ... 베풀고 싶은 거죠. 자식들은 다 먹을 게 충분하고….” 신씨는 독실한 기독교 집안에서 태어나 평생 술·담배는 물론 여자와 도박도 멀리해 왔다. “제가 조금 재미없게 살았죠. 그래도 원칙 하나만큼은 ...
  • 500억 기부한 91세 배우 "내 관엔 성경책 하나만 넣어달라"

    500억 기부한 91세 배우 "내 관엔 성경책 하나만 넣어달라" 유료

    ... 그저 남은 거 다 베풀고 가면서 인생을 아름답게 마무리하고 싶어요. 나중에 내 관 속에는 성경책 하나 함께 묻어 주면 됩니다.” 원로배우 신영균(91·사진)씨가 인생 말미에 띄우는 편지다. ... 베풀고 싶은 거죠. 자식들은 다 먹을 게 충분하고….” 신씨는 독실한 기독교 집안에서 태어나 평생 술·담배는 물론 여자와 도박도 멀리해 왔다. “제가 조금 재미없게 살았죠. 그래도 원칙 하나만큼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