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편성

통합 검색 결과

중앙그룹 서비스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21대 후반기 법사위원장 국민의힘이 맡는다

    21대 후반기 법사위원장 국민의힘이 맡는다 유료

    ... 형평성 논란이 제기된다”거나 “기재부가 국민 위에 군림하고 있다”는 등의 원색적인 비판도 터져 나왔다. 하지만 보편 지급에 완강히 반대한 기재부가 “전 국민에 지급하는 건 당초 추경 편성 취지에 부합하지 않는다”고 정면으로 맞서는 등 배수의 진을 치면서 결국 민주당도 뜻을 접은 것으로 보인다. 실제로 이날 여야 합의 후 열린 민주당 의원총회에서는 기재부에 대한 불만과 전 ...
  • 1인 가구 연봉 5000만원 안 되면 혜택, 고소득자만 제외

    1인 가구 연봉 5000만원 안 되면 혜택, 고소득자만 제외 유료

    ... 6000억 더 늘리기로 했지만 4000억원 증액에 그쳤다. 논란이 컸던 '카드 캐시백' 제도는 우여곡절 끝에 유지됐다. 대신 사업 규모는 일부 축소했다. 원래 정부는 1조1000억원의 예산을 편성했었다. 하지만 여야 합의에서 4000억원이 삭감됐다. 지급 규모도 줄 것으로 보인다. 캐시백은 코로나19 확산세가 잡히지 않는 상황에서 소비진작책을 쓰는 게 방역 정책에 반한다는 지적이 나오면서였다. ...
  • 1인 가구 연봉 5000만원 안 되면 혜택, 고소득자만 제외

    1인 가구 연봉 5000만원 안 되면 혜택, 고소득자만 제외 유료

    ... 6000억 더 늘리기로 했지만 4000억원 증액에 그쳤다. 논란이 컸던 '카드 캐시백' 제도는 우여곡절 끝에 유지됐다. 대신 사업 규모는 일부 축소했다. 원래 정부는 1조1000억원의 예산을 편성했었다. 하지만 여야 합의에서 4000억원이 삭감됐다. 지급 규모도 줄 것으로 보인다. 캐시백은 코로나19 확산세가 잡히지 않는 상황에서 소비진작책을 쓰는 게 방역 정책에 반한다는 지적이 나오면서였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