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편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까무잡잡하다며 '똥남아인' 깔봐” 일손 돕는 이주민 '내로남불' 비하 심해

    “까무잡잡하다며 '똥남아인' 깔봐” 일손 돕는 이주민 '내로남불' 비하 심해 유료

    ... 자신의 SNS에 “부인과 결혼 전 협의한 내용을 마음대로 편집해 마녀사냥 당하게 했다”는 글을 남겼다. 과거 '이웃집 찰스'에 출연했던 다문화가족 이모씨도 자신의 페이스북에 “촬영하는 동안 편견 없이 바라본 사람들의 인터뷰는 다 편집되고, 불쌍한 사람처럼 취급한 인터뷰만 방송됐다”며 “안타까움을 조성해서 차별을 없애자는 메시지를 전하려고 한 것 같으나 그 안타까움이 또 다른 차별을 담고 ...
  • 외국인 이웃 230만, 더불어 살 준비 됐나요

    외국인 이웃 230만, 더불어 살 준비 됐나요 유료

    ... 혐오 범죄 늘어 사회통합 위태 “고국 가지 말고 돈 벌라” 고용허가제 탓 가족 상봉 못 해 이들 중 대부분은 성년이 되면 한국 국적을 선택해 한국인으로 살게 된다. 하지만 학창 시절 편견과 차별로 인한 심리적 어려움을 겪을 가능성이 한국 학생보다 크다. 오인수 이화여대 교수의 '다문화가정 학생의 학교 괴롭힘 피해 경험과 심리 문제의 관계' 논문에 따르면 다문화가정 학생 760명 중 ...
  • “한국말 열심히 배워도 '까불지 마' 무시” “외국인 거칠어 조심해야” 삐딱한 시선 여전

    “한국말 열심히 배워도 '까불지 마' 무시” “외국인 거칠어 조심해야” 삐딱한 시선 여전 유료

    ... 지역이다. 다문화 다인종 사람들이 매일 살 부딪히며 살다 보니 이주민과 원주민이 각자 겪는 고충도 적지 않다. 이곳을 생활 터전으로 살아가는 외국인들은 언어 소통의 답답함을 느끼고, 편견과 차별적 시선에 상처를 입기도 한다. 지난 3일 취재진이 안산 유통상가 인근에서 행인에게 안산역으로 가는 길을 묻자 “조심해라. 거기 사람들 매우 거칠다”는 답이 돌아왔다. 이유를 묻자 “그곳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