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페미니즘 페미니즘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정유미가 입증하고 이영애가 이어갈 극장가 女風

    정유미가 입증하고 이영애가 이어갈 극장가 女風 유료

    ... 이영애가 배턴을 이어받는다. 정유미는 영화 '82년생 김지영(김도영 감독)'으로 관객들의 뜨거운 지지를 받고 있다. '82년생 김지영'은 제작 단계에서부터 반 페미니즘 네티즌의 매서운 공격을 받았으나 보란듯이 '김지영 열풍'을 이끌고 있다. '82년생 김지영'은 1982년 태어나 2019년 오늘을 살아가는 김지영(정유미)의 아무도 몰랐던 ...
  • [이후남의 영화몽상] '82년생 김지영'의 공감 능력

    [이후남의 영화몽상] '82년생 김지영'의 공감 능력 유료

    ... 지영씨는 기특하게도 세대를 아우르는 공감 능력이 뛰어난 사람이다. 소설 『82년생 김지영』은 100만부 넘게 팔려 하나의 상징이 됐다. 반작용으로 그 제목만 봐도 악플을 다는 이들도 있다. 페미니즘 여전사와 거리가 있는 지영씨의 기질로 보면 놀라운 일이다. 소설가 김영하는 산문집 『말하다』에서 이렇게 말한 바 있다. “사실 우리가 낯선 것을 가장 안전하게 만나는 방법은 책을 읽는 것”이라고. ...
  • 개봉전 평점 테러 '82년생 김지영' 흥행은 날개

    개봉전 평점 테러 '82년생 김지영' 흥행은 날개 유료

    영화에서 지영(정유미)은 '누군가의 엄마, 아내로 살아가는 게 행복하지만, 가끔은 어딘가 갇혀있는 기분이 든다“고 말한다. [사진 롯데엔터테인먼트] '페미니즘 영화'란 선입견 탓에 개봉 전 평점테러에 시달렸던 영화 '82년생 김지영'(감독 김도영)이 23일 개봉해 연일 흥행 1위에 오르며 닷새 만인 27일 1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영화는 1982년생 경력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