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페널티킥 선제골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조규성 골 넣고 퇴장' 프로축구 전북 3연승

    '조규성 넣고 퇴장' 프로축구 전북 3연승

    ...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20 K리그1 전북 현대와 대구FC의 경기. 전북현대 조규성이 두 번째 을 넣고 있다. [연합뉴스] 조규성(22)이 을 넣고 퇴장 당한 가운데 프로축구 전북 현대가 ... 비겼다. 공세를 펼치던 울산은 후반 9분 일격을 당했다. 부산 공격수 이정협이 논스톱 왼발슛으로 선제골을 터트렸다. 울산은 후반 16분 이청용의 헤딩슛이 망을 흔들었지만, 비디오판독(VAR) ...
  • '강상우 2G 연속 결승골' 상주, 안방에서 2연승… 광주 3연패

    '강상우 2G 연속 결승' 상주, 안방에서 2연승… 광주 3연패

    ... 대패 이후 안방에 돌아와 치른 2경기서 모두 승리하며 2승1패(승점6)가 됐다. 반면 광주는 3연패에 빠졌다. 선제골이자 결승골은 전반 5분 만에 터졌다. 진성욱의 패스를 받은 강상우가 왼발 슈팅을 시도했고, 수비수를 맞고 굴절된 공은 그대로 문 안을 향했다. 2라운드 강원 FC와 경기에서도 페널티킥 상황에서 득점을 기록했던 강상우는 2경기 연속 결승골의 ...
  • '염기훈 PK 결승골' 수원, 인천 꺾고 5경기 만에 시즌 첫 승

    '염기훈 PK 결승' 수원, 인천 꺾고 5경기 만에 시즌 첫 승

    ... K리그1(1부리그) 2020 3라운드 인천 유나이티드와 홈 경기에서 후반 15분 염기훈의 페널티킥 결승골에 힘입어 1-0 승리를 거뒀다. 올 시즌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를 ... 성남FC를 상대로 2경기 연속 무승부를 기록한 인천은 시즌 첫 패배를 당했다. 수원은 외국인 잡이 타가트와 크르피치를 올 시즌 처음으로 동시 선발 출격시키며 승리에 대한 의지를 불태웠다. ...
  • 0-2 뒤집어 3-2… 대전, '수적 열세' 제주 꺾고 3G 무패

    0-2 뒤집어 3-2… 대전, '수적 열세' 제주 꺾고 3G 무패

    ... 제주는 1무 2패로 첫 승 신고에 다시 실패했다. 제주는 전반 초반 몇차례 득점 기회를 대전 키퍼 김동준의 선방과 대 불운으로 날렸으나 전반 18분 선제골을 터뜨렸다. 아길라르가 찔러준 ... 9분 주민규의 추가골로 점수 차를 벌렸다. 그러나 후반 13분 제주 임덕근의 반칙으로 얻은 페널티킥을 안드레가 로 연결시키며 추격에 불을 당겼다. 안드레는 3경기 연속골로 시즌 4호골을 기록하며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뚜껑 연 K리그, 판도 좌우할 외국인 선수들의 1R 성적표는?

    뚜껑 연 K리그, 판도 좌우할 외국인 선수들의 1R 성적표는? 유료

    ... 팔로셰비치(27)와 함께 지난 시즌 포항의 후반기 반등을 이끌었던 일류첸코는 시즌 첫 경기부터 선제골을 터뜨리고, 페널티킥까지 유도하는 등 맹활약을 펼치며 건재함을 과시했다. 이름에서 따온 '일류 ... 선수는 역시 그의 동료인 팔라시오스였다. 지난 시즌 K리그2 FC 안양에서 뛰며 34경기 11 6도움을 기록했던 팔라시오스는 완델손의 대체자로 포항 유니폼을 입었다. K리그2에서 검증된 ...
  • 전설 이동국부터 원더골 조재완까지…K리그 축포 13방

    전설 이동국부터 원더 조재완까지…K리그 축포 13방 유료

    ... 시즌에도 그의 위용은 떨어지지 않았다. 전반 7분 김태환의 패스를 받아 오른발로 마무리를 지으며 선제골을 성공시켰고, 후반 45분 페널티킥까지 넣으며 멀티골을 기록했다. 올 시즌 유력한 득점왕 후보의 ... 일류첸코는 전반 23분 감각적인 헤딩 로 존재감을 과시했다. 그리고 후반 25분 일류첸코는 페널티킥을 얻어냈고, 이를 팔로세비치가 성공시켰다. 그는 과감하게 대 가운데로 차 넣었다. 10일 ...
  • '어서와 K리그1은 오랜만이지?' 승격팀 상대로 제대로 쓴맛 보여준 포항·성남

    '어서와 K리그1은 오랜만이지?' 승격팀 상대로 제대로 쓴맛 보여준 포항·성남 유료

    ... 열린 2020 K리그1 부산 아이파크와 포항 스틸러스의 경기. 전반 23분 포항 일류첸코가 을 넣고 '덕분에 챌린지' 포즈로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제공 1부리그 터줏대감 ... 노렸으나 기울어진 균형은 좀처럼 돌아오지 않았다. 오히려 후반 25분, 도스톤벡의 파울로 페널티킥을 내주며 위기를 자초했다. 키커로 나선 팔로셰비치가 을 성공시키며 2-0이 된 포항은 추격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