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페널티킥 결승골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호날두 결승골' 유벤투스, 9번째 이탈리아 슈퍼컵 우승

    '호날두 결승골' 유벤투스, 9번째 이탈리아 슈퍼컵 우승

    ... (서울=연합뉴스) 배진남 기자 = 이탈리아 프로축구 최강 유벤투스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의 결승 로 자국 슈퍼컵 우승을 차지했다. 유벤투스는 21일 오전(한국시간) 이탈리아 레조 에밀리아의 ... 슛으로 나폴리 문을 열었다. 세리에A에서 15로 선두를 달리는 호날두의 올 시즌 20호 이다. 나폴리는 후반 35분 웨스턴 매케니의 반칙으로 얻은 페널티킥을 주장 로렌초 인시녜가 ...
  • '2골 넣고 3실점' 뮌헨, 묀헨글라트바흐에 역전패

    '2 넣고 3실점' 뮌헨, 묀헨글라트바흐에 역전패

    바이에른 뮌헨 역전패 독일 최강 바이에른 뮌헨이 충격패를 당했다. 먼저 2을 넣은 뒤 3을 내주며 무너졌다. 뮌헨은 9일(한국시간) 독일 묀헨글라트바흐의 보루시아 파크에서 펼쳐진 ... 35분 추격골을 성공시켰다. 그리고 10분 뒤 역습에 나서 승부를 원점으로 돌리는 두 번째 을 터뜨렸다. 후반 4분 결승골이 터졌다. 노이하우스가 페널티아크에서 오른발 슈팅으로 역전골을 ...
  • '2-0→2-3'…뮌헨, 묀헨글라트바흐에 충격패

    '2-0→2-3'…뮌헨, 묀헨글라트바흐에 충격패

    연합뉴스 독일 최강 바이에른 뮌헨이 충격패를 당했다. 먼저 2을 넣은 뒤 3을 내주며 무너졌다. 뮌헨은 9일(한국시간) 독일 묀헨글라트바흐의 보루시아 파크에서 펼쳐진 묀헨글라트바흐와 ... 35분 추격골을 성공시켰다. 그리고 10분 뒤 역습에 나서 승부를 원점으로 돌리는 두 번째 을 터뜨렸다. 후반 4분 결승골이 터졌다. 노이하우스가 페널티아크에서 오른발 슈팅으로 역전골을 ...
  • '페르난데스 PK 결승골' 잘 나가는 맨유, 10G 무패로 리버풀 추격

    '페르난데스 PK 결승골' 잘 나가는 맨유, 10G 무패로 리버풀 추격

    ... 정규리그 무패 행진을 10경기(8승 2무)로 늘렸다. 맨유는 승점 33으로 리버풀(승점 33· 득실 +17)과 같아졌지만 득실(+9)에서 밀려 2위. 대신 3위 레스터시티(승점 29· ... 머리로 밀어 넣으며 선제골을 뽑아냈다. 애스턴 빌라가 후반 13분 베르트랑 트라오레의 동점 로 균형을 맞췄지만, 페널티킥 기회를 얻은 맨유는 키커로 나선 브루노 페르난데스가 침착하게 을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메시, 원클럽 643골…'축구 황제' 펠레와 타이

    메시, 원클럽 643…'축구 황제' 펠레와 타이 유료

    20일 발렌시아전 개인 통산 643번째 을 터뜨린 메시. 연합뉴스 제공 리오넬 메시(33·아르헨티나)가 스페인 프로축구 FC 바르셀로나에서 개인 통산 643번째 을 터뜨렸다. 이로써 ... 29분 코너킥 상황에서 무크타르 디아카비의 헤딩 선제골로 앞섰다. 바르셀로나는 전반 추가 시간 페널티킥을 얻어 만회의 기회를 잡았다. 키커로 나선 메시의 슈팅을 상대 키퍼가 막아냈으나, 발렌시아가 ...
  • 김도훈호, 'AGAIN 2012'를 외치다

    김도훈호, 'AGAIN 2012'를 외치다 유료

    울산 주니오가 지난 13일 비셀 고베전 연장 후반 페널티킥으로 득점 후 환호하고 있다. 한국프로축구연맹 김도훈호가 'AGAIN 2012'를 외쳤다. 김도훈 감독이 이끄는 울산 현대는 ... 터뜨리며 경기를 연장전으로 끌고 갔다. 그리고 연장 후반 '득점 기계' 주니오가 자신이 얻어낸 페널티킥을 성공, 승부에 마침표를 찍었다. 극적인 역전승을 거둔 울산은 대망의 결승에 진출했다. 지금 ...
  • 김도훈 감독, 준우승과 '거리두기'

    김도훈 감독, 준우승과 '거리두기' 유료

    ... 받았던 이 경기는 김도훈 감독의 완승으로 끝났다. 울산은 전반 19분과 41분 윤빛가람의 연속 로 승기를 잡았다. 후반 18분 김기희가 세 번째 을 넣으며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상하이는 ... 1-2로 졌다. 서울은 전반 8분 페르난도 루카스 마틴과 후반 15분 알란 카르발류에게 연속 을 내줬다. 후반 21분 박주영의 페널티킥으로 한 을 만회하는 데 그쳤다. E조 1위였던 서울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