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KBO, 16일부터 서울·수원 3개 구장 프로야구 무관중 전환

    KBO, 16일부터 서울·수원 3개 구장 프로야구 무관중 전환

    ... 고척 스카이돔, 수원케이티위즈파크에서는 당분간 관중 없이 경기를 치른다. 두산 베어스, LG 트윈스, 키움 히어로즈, kt wiz 등 4개 구단은 예매된 티켓을 모두 취소하고, 표를 산 들에겐 취소 수수료 없이 환불한다. 서울과 경기 지역의 사회적 거리 두기가 1단계로 내려와야 다시 야구장에 관중이 제한적으로 들어올 수 있다. KBO 사무국은 수도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
  • 수도권 프로스포츠 다시 '무관중'

    수도권 프로스포츠 다시 '무관중'

    ... 프로야구), FC 서울·수원 삼성·성남 FC(이상 K리그1), 수원 FC·서울 이랜드·부천 FC·FC 안양·안산 그리너스(K리그2·이상 프로축구) 등이다. 코로나19 상황이 호전돼 문화체육관광부가 11일 프로스포츠 관중 입장을 최대 30%로 올린 지 불과 닷새 만에 전격적으로 무관중으로 돌아간 터라 구단들과 들의 아쉬움이 클 것으로 보인다. 최용재 기자
  • 트레저, '들어와' 셀피 버전 뮤직비디오 공개..팬 마음 저격

    트레저, '들어와' 셀피 버전 뮤직비디오 공개.. 마음 저격

    트레저 YG 신인 트레저가 들을 위해 직접 찍은, 데뷔 앨범 수록곡 '들어와 (COME TO ME)'의 셀피 버전 뮤직비디오를 15일 공개했다. 이날 공개된 영상은 컴퓨터 화면, 채팅창, 영상통화 디자인이 활용돼 들과 소통하는 콘셉트로 제작됐다. 또한 안무 연습실, 촬영 현장 등에서의 트레저 활동 뒷모습이 틈틈이 담겨 들의 마음을 저격했다. 타이틀곡 ...
  • '악의 꽃' 이준기, 영화 한 장면 같은 촬영 비하인드컷

    '악의 꽃' 이준기, 영화 한 장면 같은 촬영 비하인드컷

    ... 연기를 선보이고 있는 그가 비하인드 컷에서도 두 인물을 철저히 구분 짓고 있다. 이렇게 사진을 뚫고 나오는 도현수의 아우라는 '악의 꽃'이 담고 있는 서스펜스의 깊이를 느끼게 해 드라마 들의 가슴을 두근거리게 만들고 있다. 한편, 이준기, 문채원 주연의 '악의 꽃'은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 50분 방송된다.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tbc.co....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즐거운데 왠지 슬픈 페이소스…복고에 트렌드 쓸어담다

    즐거운데 왠지 슬픈 페이소스…복고에 트렌드 쓸어담다 유료

    ... 다르다는 지적이었다. 하지만 음원 및 활동 수입 전액을 불우이웃돕기에 기부한다는 계획을 밝히며 논란은 사그라들었다. 애초에 '공정한 데뷔'와는 차원이 다른 '이벤트'였던 것이다. 온라인 미팅에서 비가 이 프로젝트를 '놀이'라고 표현했듯, 어차피 허구이니 음악적 성취도 필요 없었다. 유재석의 아마추어 느낌 물씬한 퍼포먼스도, 혼성 댄스그룹의 시그니처인 속 시원히 질러주는 고음 ...
  • 미·중 '틱톡' 티격태격…트럼프 강공에 미 기업 '부메랑' 우려

    미·중 '틱톡' 티격태격…트럼프 강공에 미 기업 '부메랑' 우려 유료

    ... 사용을 금지하더라도 사용자들은 우회로를 이용해 접속하는 방법을 찾을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의 뉴욕양키스는 지난 12일 틱톡과 후원 계약을 했다. 젊은 을 끌어들이려고 노력하는 구단 입장에서는 좋은 홍보 수단이기 때문이다. 트럼프 대통령의 행정명령이 시행될 경우 양키스와 틱톡의 계약은 종료된다. 틱톡이 미국 기업에 인수되면 계약은 2년 더 유지된다. ...
  • 근육 줄면 사망률 4.13배 상승, 노화 늦추는 열쇠는 근력

    근육 줄면 사망률 4.13배 상승, 노화 늦추는 열쇠는 근력 유료

    ━ 생활 속 한방 최근 일본 프로축구 J리그에서 53세 미우라 카즈요시가 선발로 출장해 세계 스포츠 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날 출전으로 미우라는 J리그 최고령 출장 기록을 경신했다. 우리나라 K리그에는 41세 이동국 선수가 전설을 쓰고 있다. 특히 이동국 선수는 아직도 K리그 최고의 스트라이커로서 전성기 못지않은 기량을 뽐내고 있다. 일반적으로 축구선수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