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파괴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하경 칼럼] 코로나 최고 숙주는 문재인 정부의 중국 눈치보기다

    [이하경 칼럼] 코로나 최고 숙주는 문재인 정부의 중국 눈치보기다 유료

    ... 신민(臣民)이 자기결정권을 행사하는 근대적 주권자로 재탄생하는 순간이었다. 그런데 사회주의 중국의 정부가 역병 발생을 숨기고 방치하다가 2000명 이상을 숨지게 했다면 주권재민의 원칙을 파괴한 것이다. 재미 중국인 교수는 “14억 인민보다 당을 우선시하는 공산당 독재가 유지되는 한 위기대응에 취약할 수밖에 없다”고 비판한다. 중국인들은 모택동이 농민혁명으로 건설하고 시진핑이 ...
  • [분수대] 감염병 떠넘기기

    [분수대] 감염병 떠넘기기 유료

    ... 매춘부까지 동행한 이 군대가 약탈과 방탕한 생활로 승리를 만끽한 후폭풍은 컸다. 용병이 자국으로 돌아가면서 치명적인 전염병이 유럽으로 퍼져나갔다. 생식기 종창과 피부 발진으로 시작해 몸을 파괴하는 궤양으로 발전했다. 실체를 알지 못한 이 병은 이탈리아 병, 프랑스 병, 스페인 병, 나폴리 병, 폴란드 병 등으로 불렸다. 바로 매독이다. 이에 대해 아노 카렌은 『전염병의 문화사』에서 ...
  • [팩트체크] 날씨 더워지면 꺾일까, 한낮 30도 싱가포르 확진자 속출

    [팩트체크] 날씨 더워지면 꺾일까, 한낮 30도 싱가포르 확진자 속출 유료

    ... 돌연변이가 쉬운 RNA 계열이다. 코로나19를 잡더라도 언제든 또 변종이 나올 수 있다는 얘기다. 그간의 감염증 전파 기간을 보면 변종으로 인한 대유행 기간이 계속 짧아지고 있어서다. 생태계 파괴와 기후변화, 교통 발달에 따른 인적 교류 급증 등이 그 원인이다. ⑦코로나19는 고온에도 강한가 =싱가포르의 코로나19 감염자 � 싱가포르의 코로나19 감염자 수는 중국·한국·일본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