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특종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중앙시평] 권력 감시는 언론의 숙명

    [중앙시평] 권력 감시는 언론의 숙명 유료

    ... 1920년대 독일 히틀러가 반유대주의를 비판하는 언론을 “거짓말쟁이 언론”(뤼겐프레세)이라고 표현한 게 시초다.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비판 보도를 가짜뉴스로 몰아세웠다. 워터게이트 사건을 특종 보도한 밥 우드워드는 “가짜뉴스는 트럼프가 언론의 신뢰를 떨어뜨리기 위해 만든 정치적 용어”라고 말했다. 문재인 대통령도 가짜뉴스 프레임을 자주 활용한다. '분열의 정치'와 포퓰리즘에 능한 ...
  • “김정은, 트럼프에 한국군은 나의 적이 될 수 없다고 말해”

    “김정은, 트럼프에 한국군은 나의 적이 될 수 없다고 말해” 유료

    ... 서신에서 한 번도 주한미군을 문제 삼지 않았으며, 미국 측은 그가 주한미군의 유지를 원한다는 쪽으로 결론을 내린 것으로 전해졌다. 12일(현지시간) 연합뉴스가 입수한 '워터게이트 사건' 특종 기자 밥 우드워드 워싱턴포스트(WP) 부편집인의 신작 『격노(Rage)』 발췌본을 보면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은 김 위원장이 미국 측과 회담과 서신에서 단 한 번도 주한미군(2만8500명) ...
  • “트럼프, 북한 김정은에겐 핵무기가 너무 사랑해 팔 수 없는 집이라 말해”

    “트럼프, 북한 김정은에겐 핵무기가 너무 사랑해 팔 수 없는 집이라 말해” 유료

    ... 국무위원장과 핵무기의 관계에 대해 “부동산을 너무 사랑해 도저히 팔 수 없는 사람과 비슷하다”고 평가했다고 워싱턴포스트(WP)가 9일(현지시간) 전했다. 이날 WP와 CNN은 '워터게이트 특종'의 주인공 밥 우드워드 WP 부편집인이 오는 15일 펴내는 신간 『격노(Rage)·사진』의 일부 내용을 사전 입수해 보도했다. 우드워드는 이 책을 쓰기 위해 트럼프와 18차례 보도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