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투수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야디에르 몰리나, MLB 한 팀에서만 포수 2000G 출전 대기록

    야디에르 몰리나, MLB 한 팀에서만 포수 2000G 출전 대기록

    ... 월드시리즈 제패에 공을 세웠고, 9번의 올스타 선정, 골든글러브 9번 수상 등 리그를 대표하는 포수로 거듭났다. 세인트루이스는 이 순간을 기념하기 위해 작은 이벤트를 실시했다. 선발 투수 애덤 웨인라이트가 1회 초구를 던진 이후 잠시 마운드에서 벗어났다. 이내 장내 아나운서가 몰리나의 기록 달성을 소개하자 팬들은 기립 박수와 환호를 보냈다. 세인트루이스 감독과 선수들도 더그아웃 ...
  • [단독]박형식, tvN '해피니스' 주인공… 전역 후 복귀작

    [단독]박형식, tvN '해피니스' 주인공… 전역 후 복귀작

    ... 새로운 종류의 감염병이 나타나며 균열이 파국으로 치닫는 도시 스릴러이자 아파트를 배경으로 한 아포칼립스(종말). 박형식은 극중 경찰서 강력반 형사 정이현을 맡는다. 봉황기 우승에 빛나는 선발투수 출신으로 무릎 부상으로 운동을 그만둔 뒤 경찰이 됐다. 몸 보다는 머리를 잘 쓰는 곰 같은 여우로 자신이 손해를 보더라도 공공선을 위해 움직이는 인물이다. 이로써 박형식은 전역 후 관심이 ...
  • 김민식, 연장 12회 끝내기 희생타…KIA 4연패 탈출

    김민식, 연장 12회 끝내기 희생타…KIA 4연패 탈출

    ... 동안 삼진 3개를 곁들이며 5안타 무실점으로 잘 던졌지만, 불펜의 도움을 받지 못해 첫 승을 놓쳤습니다. '디펜딩 챔피언' NC는 SSG 랜더스와의 인천 원정경기에서 새 외국인 투수 웨스 파슨스의 호투에 힘입어 3대 0으로 이겼습니다. Copyright by JTBC(https://jtbc.joins.com)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
  • '멀티 홈런' 보 비셋, 모두 밀어 쳐서 만든 홈런

    '멀티 홈런' 보 비셋, 모두 밀어 쳐서 만든 홈런

    ... 때려냈다. 하지만 곧바로 토론토는 4회초 3실점하며 3-4 역전을 허용했다. 토론토가 6회 다시 동점에 성공하여 4-4로 맞선 9회 말, 비셋은 경기의 마침표를 찍었다. 양키스 불펜투수 채드 그린의 공을 밀어쳐 끝내기 홈런을 쳤다. 비셋이 기록한 2개의 홈런에 힘입어 토론토는 5-4 승리를 가져올 수 있었다. 이상적인 타격 결과였다. 비셋이 3회 말 코리 클루버의 몸쪽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김인식의 클래식] "치고 나가는 LG·NC, 결국 불펜·센터라인 차이"

    [김인식의 클래식] "치고 나가는 LG·NC, 결국 불펜·센터라인 차이" 유료

    LG 수아레즈(왼쪽부터)·오지환·홍창기·고우석. IS포토 아직 시즌 초반이나 센터라인과 불펜에 따라 팀 희비가 엇갈리고 있다. 대체로 팀마다 공격력은 거의 비슷하다. 상대 선발 투수에 따라 공격력이 터지느냐, 막히느냐의 차이일 뿐이다. 외국인 투수는 좀 더 봐야겠지만, 대부분 많이 보강 했다. 결국 불펜과 센터라인이 중요해 보인다. 확실히 지난해 통합 우승을 ...
  • 이젠 양키스 공포증 끝, 류현진 빅리그 60승

    이젠 양키스 공포증 끝, 류현진 빅리그 60승 유료

    ... 등판해 6과 3분의 2이닝을 던져, 4피안타 1볼넷 7탈삼진 1실점(비자책점)으로 호투했다. 평균자책점은 2.69에서 1.89로 낮아져 1점대에 진입했다. 토론토가 7-3으로 이겨 류현진은 승리투수가 됐다. 시즌 첫 승리다. 앞선 두 경기에서 잘 던지고도 1패만 기록한 아쉬움을 덜었다. 2013년 MLB 데뷔 후 8시즌 만에 통산 60승 고지에도 올랐다. 한국 투수로는 '코리안 특급' 박찬호(은퇴)에 ...
  • 이젠 양키스 공포증 끝, 류현진 빅리그 60승

    이젠 양키스 공포증 끝, 류현진 빅리그 60승 유료

    ... 등판해 6과 3분의 2이닝을 던져, 4피안타 1볼넷 7탈삼진 1실점(비자책점)으로 호투했다. 평균자책점은 2.69에서 1.89로 낮아져 1점대에 진입했다. 토론토가 7-3으로 이겨 류현진은 승리투수가 됐다. 시즌 첫 승리다. 앞선 두 경기에서 잘 던지고도 1패만 기록한 아쉬움을 덜었다. 2013년 MLB 데뷔 후 8시즌 만에 통산 60승 고지에도 올랐다. 한국 투수로는 '코리안 특급' 박찬호(은퇴)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