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택시업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무죄 판결에도…타다 vs 택시 '끝나지 않는 전쟁'

    무죄 판결에도…타다 vs 택시 '끝나지 않는 전쟁' 유료

    타다를 운영하는 VCNC가 23일 '택시 상생안'을 발표했다. 개인택시 기사나 법인택시가 '타다 프리미엄'에 가입하면 차량 구입비를 대당 500만원을 지원한다. 첫 3개월은 수수료를 ... 택시 기사만 운행할 수 있다. '렌터카 호출은 무죄'라는 1심 법원의 판결을 받은 타다가 '택시 끌어안기'를 시작한 셈이다. 대형승합택시 '카카오벤티' [연합뉴스] 하지만 택시업계와 타다의 ...
  • 무죄 판결에도…타다 vs 택시 '끝나지 않는 전쟁'

    무죄 판결에도…타다 vs 택시 '끝나지 않는 전쟁' 유료

    타다를 운영하는 VCNC가 23일 '택시 상생안'을 발표했다. 개인택시 기사나 법인택시가 '타다 프리미엄'에 가입하면 차량 구입비를 대당 500만원을 지원한다. 첫 3개월은 수수료를 ... 택시 기사만 운행할 수 있다. '렌터카 호출은 무죄'라는 1심 법원의 판결을 받은 타다가 '택시 끌어안기'를 시작한 셈이다. 대형승합택시 '카카오벤티' [연합뉴스] 하지만 택시업계와 타다의 ...
  • “타다 비싸도 타는 건 시장의 선택…건설적 해법 찾아야”

    “타다 비싸도 타는 건 시장의 선택…건설적 해법 찾아야” 유료

    ... “앞으로 다양한 모빌리티 서비스가 출현하기 위해선 제도 개선이 시급한 상황”이라고 말했다. “택시면허 운영, 거래 방식 개편 필요” 문제는 타격을 받을 택시업계의 반발이다. 택시면허 체계의 ... 설득하기가 더 힘들게 됐다”고 토로했다. 유정훈 아주대 교통시스템공학과 교수는 “정부와 택시업계, 모빌리티업계가 발전된 상생안 마련을 서둘러야 할 것”이라며 “기존 택시면허 운영과 거래 방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