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택시 기사들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서소문 포럼] 타다를 타고 싶다

    [서소문 포럼] 타다를 타고 싶다 유료

    ... 모르겠다. 그러나 코로나 파동 속에 우리나라에서 일어난 일이다. A대학교 축구부는 우리나라 택시 업계, 선배 선수는 택시, 신입생은 후발 모빌리티 사업자 '타다'다. 심판위원회는 법원, 선생님은 ... 모르는 것 같다. 다시 말하지만, 우리나라 택시 요금은 무척 싼 편이다. 이웃 나라 일본의 택시요금은 우리보다 2~3배는 비싸다. 뼈 빠지게 일해도 박봉에 시달린다는 택시기사들의 주장도 일리가 ...
  • [사설] 타다 금지법이 보여 준 '코리아 디스카운트'의 실체 유료

    ... 붉은 깃발 규제를 뿌리 뽑겠다”던 정부에서 일어난 일이다. 총선을 앞두고 선거에 큰 영향을 끼치는 택시 기사들을 의식한 포퓰리즘의 전형이라는 분석이 유력하다. “제발 정치가 경제를 놓아 달라”던 박용만 대한상공회의소 회장의 호소가 새삼 떠오른다. 당장 1만2000명 타다 기사들은 일자리를 잃을 위기에 처했다. 이뿐이 아니다. 스타트업·벤처 업계는 더 큰 폭풍을 걱정한다. 벤처 ...
  • [outlook] “이익단체에 영합한 국회가 시민 이용후생 빼앗았다”

    [outlook] “이익단체에 영합한 국회가 시민 이용후생 빼앗았다” 유료

    ... 부적절한 처사다. 편리하게 타다 서비스를 이용해 온 국민의 기본권을 침해하는 입법이기 때문이다. 그간 택시 이용에 크고 작은 불편을 겪었던 사용자들은 타다 서비스에 만족했다. 하지만 개정안 통과로 170만 명의 타다 가입자는 피해자가 된 셈이다. 1만2000명에 달하는 타다 기사들도 일자리를 잃게 됐다. 이번 국회의 강행 처리는 4월 총선을 앞둔 상황에서 여야 할 것 없이 타다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