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태평양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우리말 바루기] 정체를 알면 쉬운 띄어쓰기 유료

    ... 접사는 단독으로 사용되지 않는다. 항상 다른 어근이나 단어에 붙어 새로운 낱말을 구성한다. 단어의 머리에 붙을 땐 접두사, 꼬리에 붙을 땐 접미사로 불린다. '범-'은 접두사로 '범태평양, 범세계'처럼 붙이는 게 바르다. '범-'을 의존명사로 여기고 띄어선 안 된다. 접사를 의존명사로 착각하는 경우가 적지 않다. “대국민 사과문”같이 쓰이는 '대(對)-'가 대표적이다. 이때의 ...
  • [우리말 바루기] 정체를 알면 쉬운 띄어쓰기 유료

    ... 접사는 단독으로 사용되지 않는다. 항상 다른 어근이나 단어에 붙어 새로운 낱말을 구성한다. 단어의 머리에 붙을 땐 접두사, 꼬리에 붙을 땐 접미사로 불린다. '범-'은 접두사로 '범태평양, 범세계'처럼 붙이는 게 바르다. '범-'을 의존명사로 여기고 띄어선 안 된다. 접사를 의존명사로 착각하는 경우가 적지 않다. “대국민 사과문”같이 쓰이는 '대(對)-'가 대표적이다. 이때의 ...
  • 해리스 “잉어 그림 속 태극기·성조기, 한·미 같이 가자는 뜻”

    해리스 “잉어 그림 속 태극기·성조기, 한·미 같이 가자는 뜻” 유료

    ... 시설과 가구·자료들을 훼손·강탈하지 않고 그대로 보존했다는 점이다. 이 사진을 마주 보고 있는 건 연못의 잉어 무리를 그린 유화다. 그는 “주한 미대사 부임이 결정되면서 (당시 미 태평양사령관으로 부임 중이던) 하와이 현지 화가에게 의뢰한 그림”이라며 “잉어 그림 속에 태극기와 성조기를 함께 그려 넣었다”고 말했다. 그림 제목도 한·미 동맹 구호인 '같이 갑시다'에서 힌트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