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킨들버거 함정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신각수의 한반도평화워치] '90% 경제' 시대, 포용적 경제로 지속가능한 체제를

    [신각수의 한반도평화워치] '90% 경제' 시대, 포용적 경제로 지속가능한 체제를 유료

    ... 이를 악용하고 있다. 또 포퓰리즘·민족주의·인종차별·인포데믹스 등이 민주주의 기반을 잠식하고 있다. 국제 사회의 코로나19 대응에서 나타났듯 국제 공공재 공급을 맡을 지도국이 없는 '킨들버거 함정'에 빠져 G0(제로) 상황이 되면서 국제 질서가 국제 협력보다는 각자도생의 패러다임으로 변할 우려가 크다. 킨들버거 함정이란 신흥 강국이 기존의 패권 국가가 발휘했던 리더십을 제대로 ...
  • [박인국의 퍼스펙티브] 미·중이 자국 우선주의 고집하면 '킨들버거 함정' 빠진다

    [박인국의 퍼스펙티브] 미·중이 자국 우선주의 고집하면 '킨들버거 함정' 빠진다 유료

    ... 정권을 출현시켜 2차대전으로까지 이어지는 실마리를 제공했다. 마셜 플랜 설계자였던 경제학자 킨들버거는 1930년대 미국은 글로벌 공공재 공급에 크게 실패했다는 점을 강조했다. 국제사회는 새로운 ... 아니라, 미·중 모두 자국 우선주의에 사로잡혀 공공재 공급을 등한시할 경우 전 세계가 다시 '킨들버거 함정'에 빠질 위험을 경고했다. 트럼프 대통령의 '아메리카 퍼스트' 기조 아래 미국이 글로벌 ...
  • “코로나, 한 ·프랑스 디지털 협력 기회 삼아야”

    “코로나, 한 ·프랑스 디지털 협력 기회 삼아야” 유료

    ... 신(新) 냉전도 회의의 주요 화두였다. 한불클럽 회장인 홍석현 중앙홀딩스 회장은 “지금의 팬데믹 위기와 미·중 관계는 제1차 세계대전 이후 영국에서 미국으로 패권이 넘어가는 과도기에 나왔던 '킨들버거 함정(Kindleberger Trap·새 패권국이 국제질서 유지 역할을 하지 않을 경우 전쟁 등 위기가 닥친다는 것)'을 떠올리게 한다”며 “'코로나19 트랩'이 되지 않도록 각국이 노력해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