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코리안 몬스터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피플 IS] 승리의 문을 연 '코리안 몬스터' 마스터키, 체인지업

    [피플 IS] 승리의 문을 연 '코리안 몬스터' 마스터키, 체인지업 유료

    '코리안 몬스터'의 주 무기가 다시 살아났다. 류현진(34·토론토)의 최근 '위기의 남자'였다. 6월에 선발 등판한 첫 4경기 평균자책점이 4.72로 높았다. 이 기간 피안타율은 0.220으로 낮았다. 대량 실점의 빌미를 제공한 건 볼넷과 피홈런. 특히 경기당 1.5개의 홈런을 허용한 게 뼈아팠다. 부진의 원인으로 지목된 건 체인지업이었다. 피홈런 6개 중 ...
  • '영리한 몬스터' 류현진 3승

    '영리한 몬스터' 류현진 3승 유료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전에서 시즌 3승을 따낸 류현진. 적장인 브라이언 스니커 감독도 “정말 좋은 투수”라고 감탄했다. [AFP=연합뉴스]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34·토론토 블루제이스)이 위력을 완전히 되찾았다. 부상 이후 처음으로 7이닝을 던져 시즌 세 번째 승리를 수확했다. 류현진은 13일(한국시각) 미국 애틀랜타 트루이스트파크에서 열린 메이저리그(MLB) ...
  • '꽃놀이패' 쥔 코리안 몬스터, 애틀랜타 천적으로 우뚝

    '꽃놀이패' 쥔 코리안 몬스터, 애틀랜타 천적으로 우뚝 유료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34·토론토)이 '애틀랜타 천적' 이미지를 굳혔다. 류현진은 13일(한국시간) 미국 조지아주 트루이스트파크에서 열린 애틀랜타 원정경기에 선발 등판해 7이닝 5피안타(1피홈런) 1볼넷 6탈삼진 1실점을 기록했다. 7이닝 이상 소화는 올 시즌 두 번째이자 지난달 8일 텍사스전 이후 처음. 2-1로 앞선 8회 교체됐고 경기가 4-1로 끝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