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코로나 이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IMF, 한국 올해 성장률 3.6→4.3% 상향…4차 대유행은 반영 안 돼

    IMF, 한국 올해 성장률 3.6→4.3% 상향…4차 대유행은 반영 안 돼 유료

    ... 성장했다. 일단 한국은행이 예상한 올해 4% 성장률 달성에는 청신호가 켜졌다. 복병도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4차 확산이다. 실질 국내총생산(GDP) 성장률. 그래픽=김현서 ... 건 민간 소비다. 전 분기 대비 3.5% 늘었다. 증가율로는 2009년 2분기(3.6%) 이후 12년 만에 최대치다. 소비 회복세도 뚜렷해졌다. 한은에 따르면 올해 2분기 민간 소비는 코로나19 ...
  • 모더나 이어 노바백스도 차질, 하반기 백신 계속 꼬인다

    모더나 이어 노바백스도 차질, 하반기 백신 계속 꼬인다 유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수급 일정이 미뤄지면서 50대 접종 계획에 혼선이 이어지고 있다. 모더나사(社)가 생산에 차질이 생겼다는 이유로 7월 공급하기로 한 물량을 ... 청해부대원 확진자 270명이 반영됐던 21일(1천726명)을 제외하고는 이번 '4차 대유행' 이후 오후 9시 기준 최다다. 28일 0시 기준으로는 1800명대 안팎이 될 것으로 보인다. ...
  • [김동호의 시시각각] 권력자의 가족이었어도 이랬을까

    [김동호의 시시각각] 권력자의 가족이었어도 이랬을까 유료

    코로나 집단감염이 발생한 청해부대원의 국내 이송을 위해 출국한 특수임무단이 지난 21일 문무대왕함 출항 전 장비를 점검하고 있다. [뉴스1] 이렇게 엽기적인 사건들이 많았던 적이 있었나. ... 그야말로 정치인과 관료 사회의 역할 붕괴 아닐까. 5년마다 대선을 치르는 1987년 체제 이후 집권세력은 국민보다는 진영 지키기에 몰두하고 있다. 관료 사회도 출세를 위해 눈치만 보는 해바라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