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코로나 발생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세계 '2차 대유행' 현실로…스페인 등 다시 봉쇄조치

    세계 '2차 대유행' 현실로…스페인 등 다시 봉쇄조치

    [앵커] 세계 각국의 코로나19 상황은 반년 전으로 돌아갔습니다. 나날이 신규 확진자 수가 최고치를 기록하며 2차 대유행이 현실이 됐는데요. 미국에선 "바이러스를 통제하지 않을 거"란 ... 쏟아지면서 연일 최고치를 기록하자 사실상 정부가 손을 놨다는 비판도 뒤따랐습니다. 바이러스가 처음 발생한 중국에서도 두 달 만에 다시 확진자가 나오기 시작했습니다. 중국 서부의 신장 카슈가르 지구에서 ...
  • 6시간 만에 폐 세포 파괴…'코로나 감염과정' 첫 규명

    6시간 만에 폐 세포 파괴…'코로나 감염과정' 첫 규명

    [앵커]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사람 폐에서 어떻게 퍼져 나가는지, 세계 최초로 우리 연구진들이 밝혀냈습니다. 실험 결과 바이러스가 세포 하나를 감염시키는데 불과 6시간밖에 걸리지 않았습니다. ... 폐 세포에 감염시킬 수 있는 플랫폼이 만들어졌기 때문에…] 만약 또 다른 호흡기 전염병이 발생하더라도 이 실험 모델을 사용해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다는 설명입니다. (화면제공 : KAIST) ...
  • 하루 8만명 확진 최악의 날, 백악관 "대유행 통제하지 않을 것"

    하루 8만명 확진 최악의 날, 백악관 "대유행 통제하지 않을 것"

    ... 마치고 백악관으로 복귀하고 있다. [AFP=연합뉴스] 미국에서 하루에만 8만 명이 넘는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발생하며 “팬데믹 이후 최악의 날”(NYT)이 이어지는 가운데, 백악관에서 ... CNN방송과 인터뷰에서 “우리는 (감염병) 대유행을 통제하지 않을 것”이라며 “우리는 우리가 코로나19 백신과 치료제, 다른 완화 분야들을 갖는다는 사실을 통제할 것”이라고 밝혔다. 마크 메도스 ...
  • 코로나 신규 확진 119명…'핼러윈 데이' 확산 우려

    코로나 신규 확진 119명…'핼러윈 데이' 확산 우려

    [앵커] 휴일 검사 건수가 줄었음에도 불구하고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 환자가 다시 세 자릿수로 늘었습니다. 경기도 곳곳에서 집단 감염이 이어지고 있는 탓이 큰데요. 이번 주말 이른바 ... 휴일 검사 건수가 줄었음에도 100명 대로 증가한 건데요. 우려할 만한 수준입니다. 국내 지역발생만 보면 94명인데요. 경기도에서 특히 환자가 많이 나왔습니다. 경기도에서만 65명이 새로 확진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송호근 칼럼] 안정세라니까요!

    [송호근 칼럼] 안정세라니까요! 유료

    ... 통치에 인민봉기나 민란이 없는 나라는 드물지만 조선은 예외였다. 19세기 후반, 드디어 민란이 발생했다. 1862년, 나무꾼 집단인 초군과 빈농이 주도한 진주민란에 신흥부자와 몰락양반이 합세했다. ... 기회평등과 과정의 공정을 실현한다던 '비정규직의 정규직화'로 정규직 진입의 문이 닫힌 지 오래다. 코로나 충격으로 정규직 대상자들의 비정규직화가 한창 진행 중이다. 도대체 노동시장 개념은 있는가? ...
  • 이 회장 주식만 18조원대, 유족들 상속세 10조 넘을 듯

    이 회장 주식만 18조원대, 유족들 상속세 10조 넘을 듯 유료

    ... 삼성준법감시위원회(위원장 김지형 전 대법관)와 각 계열사 이사회를 통해 후원금·내부거래 등에서 발생하는 '한국적 관행'을 차단하겠다는 취지다. 2016년 '국정농단 사건' 같은 일이 재발하는 ... 보유 주식 현황. 그래픽=김영희 02@joongang.co.kr 이부진 대표에게는 당장 코로나19를 극복해야 할 과제가 눈앞에 있다. 코로나19 사태로 국내외 여행 수요가 급감함에 따라 ...
  • 찜찜한 독감 백신 '계속 접종' 유료

    ... 가능성도 크지 않다는 것이다. 사망자 가운데 제조번호가 같은 백신을 맞은 사례가 4건 8명이 확인됐지만, 통상 같은 제조번호의 백신을 5만∼15만 명이 맞는다. 특정 제조번호에만 사망자가 집중 발생한 것으로 보기 어렵다. 한국백신학회도 “올해는 코로나19와 독감의 동시 유행이 우려돼 소아청소년과 고령자, 만성질환을 가지고 있는 면역저하자에 대한 독감 백신 접종을 지속해서 이뤄져야 한다”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