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카를 마르크스 탄생 200주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서경호의 직격 인터뷰] “남한에서 마르크스주의는 노동자주의 때문에 타락했다”

    [서경호의 직격 인터뷰] “남한에서 마르크스주의는 노동자주의 때문에 타락했다” 유료

    ... 사회활동은 하지 않는다고 했다. 그래서 명함도 파지 않고, 휴대폰도 쓰지 않고 있었다. [최정동 기자] 지난 5월 5일은 카를 마르크스(1818-1883)의 생일이다. 마르크스 탄생 200주년을 맞아 세계 이곳저곳에서 기념행사가 열렸다. 마르크스가 태어난 독일 트리어시는 0유로짜리 마르크스 탄생 기념지폐를 3유로에 파는 상술을 발휘하기도 했다. 마르크스는 '지금, ...
  • [서소문 포럼] 베이징대 총장의 '뼈아픈 사과문'을 보면서

    [서소문 포럼] 베이징대 총장의 '뼈아픈 사과문'을 보면서 유료

    장세정 논설위원 탄생 200주년(5일)을 맞은 카를 마르크스는 중국과 중국인들에게 직간접적으로 영광과 상처를 동시에 안겨준 인물이다. 마르크스 혁명론은 중화인민공화국 건국에 큰 영감을 줬다. 중국이 5.5 m 높이의 마르크스 동상을 생일날 그의 고향에 헌상한 것은 일종의 보은(報恩) 행위다. 반면 마르크스의 계급투쟁론에 자극받은 마오쩌둥의 문화대혁명(1966~76)은 ...
  • '인간 상품화' 비판 마르크스 집 옆엔 스트립쇼 업소가…

    '인간 상품화' 비판 마르크스 집 옆엔 스트립쇼 업소가… 유료

    ... 암시장까지 형성한 '슈프림(Supreme)' 같은 업체도 소호 한편에 둥지를 틀고 있다. 5일 탄생 200주년을 맞은 독일 출신 철학자 카를 마르크스(1818~1883)의 집도 소호에 있다. ... 정착했다. 두 사람은 부촌 공원 햄스테드 히스로 피크닉을 다니며 사회주의 사상의 황금기를 연다. 마르크스 탄생 200주년의 열기는 지난 1일 세계 노동자의 날인 '메이데이'에 찾아간 마르크스 기념도서관에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