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칭화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글로벌 아이] 우한이 그랬다

    [글로벌 아이] 우한이 그랬다 유료

    박성훈 베이징특파원 베이징 특파원으로 나오기 전 칭화대(淸華大)에서 1년간 연수를 했다. 당시 사스(SARS) 때 보도됐던 기사를 놓고 토론한 적이 있다. 고향을 찾은 한 남성의 이야기였다. 그는 고향에 가다 몸에 열이 나는 걸 느꼈고 차에서 내려 고향 마을까지 수십 킬로미터를 걸어갔다. 마을 어귀에 도착해 아내를 불러냈다. 부모님에게 직접 인사를 못 드릴 ...
  • [장세정 논설위원이 간다] "바이러스가 사탄"이라고? 무능한 정부 가려내는 '심판자'

    [장세정 논설위원이 간다] "바이러스가 사탄"이라고? 무능한 정부 가려내는 '심판자' 유료

    ... 비협조적인 세력을 지칭한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책임을 떠넘길 제3자를 찾아내 정치적 위기를 모면하려 한다는 것이다. 하지만 민심은 들끓고 있다. 오죽했으면 시 주석의 모교(칭화대 화공과)에서까지 비판론이 제기됐겠나. 청화대 법대 쉬장룬(許章潤) 교수는 "사회의 경보 시스템이 무력화됐고 관료 통치 체제도 난맥상에 빠졌다"고 직격탄을 날렸다. 사실 신종 코로나 사태 와중에 ...
  • 수출·내수 복합타격 우려…중국 'IT 심장' 재가동에 쏠린 눈

    수출·내수 복합타격 우려…중국 'IT 심장' 재가동에 쏠린 눈 유료

    ... 자리잡고 있다. 현재 중국에서 확진자 수는 하루 3000~4000명씩 늘어나는 반면 완치자는 200~300명에 불과하다. 완치자가 확진자를 넘어서야 한풀 꺽인 것으로 볼 수 있다. 중국 칭화대 연구팀은 16일, 미국 예일대 연구팀은 21일이 전환점이 될 것으로 예측했다. 반면 홍콩대 연구팀은 “우한에만 7만명 이상의 감염자가 있어 3월 말에서 4월 초 사이에야 꺾일 것”으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