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친미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신각수의 한반도평화워치] 민족·이념·과거 과잉, 한국 외교 옥죄고 국가 생존 위협

    [신각수의 한반도평화워치] 민족·이념·과거 과잉, 한국 외교 옥죄고 국가 생존 위협 유료

    ... 같은 중견국은 국내 정치의 연장선에서 외교를 할 여지가 별로 없다. 한편 민주국가에서는 국민을 대상으로 외교정책과 여론을 부단히 동조화하는 노력이 중요하다. 다섯째, 단순화 과잉이다. 친미-친중, 친중-친일, 친북-반북 등 우리 사회의 흑백 논리는 2분법적 선택의 인식이 강해 외교에 부담이 된다. 혼돈의 대전환기는 복잡계로서 다양한 선택지가 있으며 초연결사회의 여러 변수를 고려해야 ...
  • [이희옥의 한반도평화워치] 미국의 대중 압박에 어떻게 참여할지 정교한 대응 준비해야

    [이희옥의 한반도평화워치] 미국의 대중 압박에 어떻게 참여할지 정교한 대응 준비해야 유료

    ... 준비하는 공부 모드로 들어갔다. 그러나 우리 정부 내에서 부처 칸막이를 걷고 공부하며, 여론이 아닌 전문가들의 의견을 통해 정교한 대응을 준비하고 있다는 이야기는 들리지 않는다. 여기에 친미·친중 프레임에 갇혀 정책 공론장을 만들어 내지 못하는 동안 한국이 주변국들보다 바이든과 더 친하다고 우기는 웃지 못할 에피소드만 난무하다. 시간은 우리 편이 아니다. 미국이 외교정책의 ...
  • [남정호의 시시각각] 신뢰 잃은 외교의 끝 '왕따 한국'

    [남정호의 시시각각] 신뢰 잃은 외교의 끝 '왕따 한국' 유료

    ... 틀어지면 보복관세, 첨단 품목 수출규제, 한한령 등 무역으로 보복하기 일쑤다. 외교를 잘못하면 국민경제가 멍든다는 얘기다. 전략적 모호로 모두에 불신을 산다면 한쪽 편을 드는 것만도 못하다. 친미든, 친중이든 한편은 건질 게 아닌가. 노무현 대통령이 임기 초반, 무수히 다퉜던 조지 W 부시 대통령의 마음을 산 건 믿음 덕분이었다. 부시에게 이라크에 파병하겠다고 한 노 대통령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