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친기업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서소문 포럼] 잘 안 보이는 김상조의 '가운데 길'

    [서소문 포럼] 잘 안 보이는 김상조의 '가운데 길' 유료

    ... 생각한다.” '가운데 길'로 간다는 데 왜 노조 편향이라는 말이 나오는지 묻자 “문재인 정부는 노동 존중 사회를 표방한 정부”라면서 이렇게 답했다. “친노동 정부지만 친노조는 아니다. 친기업 정부지만 친대기업은 아니다.” 멋진 말이지만 현 정부의 민주노총 편향 이미지는 왜 생겨났을까. 지난 연말 인터뷰한 김대환 전 노동부장관의 쓴소리를 인용한다. “정부는 노조 간부 중심의 '노동 ...
  • “다른 거 성공해도 부동산 실패하면 꽝…그래서 큰 가중치”

    “다른 거 성공해도 부동산 실패하면 꽝…그래서 큰 가중치” 유료

    ... 성과를 내기 어려울 거라고 생각한다. 그래서 가능한 한 국민의 다수가 공감하는 '가운데 길'로 가야 한다.” 정부 정책 기조가 친노조 편향 아닌가. “친노동 정부지만 친노조는 아니다. 친기업 정부지만 친대기업은 아니다.” 재벌개혁 예정했던 방향으로 가고 있다 인터뷰 중인 김상조 청와대 정책실장(오른쪽)과 박승희 논설위원(가운데), 서경호 경제에디터. 김상조 하면 재벌 ...
  • [사설] 여전히 현실과 동떨어진 문 대통령의 국정 인식 유료

    ... 경제학자들은 경고한다. 경제 석학인 로버트 배로 하버드대 교수는 최근 중앙일보와의 인터뷰에서 “한국은 소득주도 성장이 아니라 소득주도 빈곤으로 가고 있다”며 “정부는 포퓰리즘을 멈추고 친시장·친기업·친투자적인 정책을 펼쳐야 한다”고 주문했다. 부동산 정책도 “지금의 대책이 실효를 다했다고 판단되면 보다 더 강력한 대책을 끝없이 내놓을 것”이라고 했는데, 이에 대해선 정의당도 “땜질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