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취업난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택배아저씨? 이젠 택배청년! 연봉 8000만원 MZ세대가 달린다

    택배아저씨? 이젠 택배청년! 연봉 8000만원 MZ세대가 달린다 유료

    ... “내년 결혼을 앞둔 예비 장인·장모도 택배기사라는 직업을 좋게 생각해 주신다”며 활짝 웃었다. 택배기사가 직업으로서 MZ세대(1980~2000년대 출생) 사이에서 '조용한 인기'를 끌고 있다. 취업난으로 일자리를 구하기 어려워진 데다 택배기사 자체가 일한 만큼 수입을 얻을 수 있기 때문이다. 또 개인사업자인 만큼 상하 관계에 대한 스트레스도 덜하다. MZ세대 택배기사인 경현두씨(왼쪽)와 ...
  • [교육이 미래다] 단국대학교, 'K-바이오헬스케어' 이끌 전문인재 양성

    [교육이 미래다] 단국대학교, 'K-바이오헬스케어' 이끌 전문인재 양성 유료

    ... 마련 및 수도권과 지방간의 의료 격차 해소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 이를 위해 연간 100억원 이상의 예산을 지원받아 2026년까지 2만5000명의 바이오헬스 분야 실무인재를 양성할 계획이다. 최고 수준의 인재를 양성하고 성과를 확산하며 청년 취업난 해소에도 기여할 예정이다. 김승수 중앙일보M&P 기자〈kim.seungsoo@joongang.co.kr〉
  • [사설] 미래 세대에 빚 떠넘기는 공공기관, 방치 안 된다

    [사설] 미래 세대에 빚 떠넘기는 공공기관, 방치 안 된다 유료

    ... 1132조를 넘어선 공공부문 부채가 2024년엔 1855조원(GDP 대비 81.5%)에 이를 것이라는 우울한 전망이 나온다. 공기업과 공공기관의 부채는 결국 국민이 감당하게 된다. 특히 취업난의 암울한 현실에 고통받는 미래세대가 그 빚을 떠안을 수밖에 없다. 경영실적 악화로 적자가 나는데도 임직원은 거액의 성과급을 챙기는 도덕적 해이를 더는 방치해선 안 된다. LH 직원 투기와 세종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