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축령산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한가위엔 한적하게, 가을숲에 물들어볼까

    한가위엔 한적하게, 가을숲에 물들어볼까 유료

    ... 잣향기푸른숲 삼림욕 하기 좋은 가평 잣향기푸른숲. 산책로에 들면 20m 높이의 잣나무가 사방을 에워싼다. 울창한 숲에 들면 삼림욕만큼 간단하고 탁월한 힐링법도 없다는 걸 새삼 깨닫게 된다. 축령산(886m)과 서리산(825m) 사이 해발 450~600m 중턱에 포진한 '잣향기푸른숲'은 국내 최대 규모 잣나무 조림지다. 자그마치 153ha(약 46만 평) 규모. 수령 90년을 헤아리는 ...
  • 편백숲에 누울까 비자림에 앉을까… 초록의 유혹

    편백숲에 누울까 비자림에 앉을까… 초록의 유혹 유료

    전남 장성 축령산은 봄기운에 빠져들기 좋은 숲이다. 막대한 숲이 편백과 삼나무로 빽빽하다. 키 큰 나무가 겹겹이 진을 치고 있어, 바람도 햇볕도 순한 편이다. 너럭바위와 평상이 숲 곳곳에 있다. 백종현 기자 꽃놀이 떠나는 이의 가슴은 떨리게 마련이다. 기대와 걱정이 동반한다. 가장 극적으로 빛나지만, 한순간 사라지고 마는 게 봄꽃의 숙명이다. 우거진 숲으로 ...
  • 편백숲에 누울까 비자림에 앉을까… 초록의 유혹

    편백숲에 누울까 비자림에 앉을까… 초록의 유혹 유료

    전남 장성 축령산은 봄기운에 빠져들기 좋은 숲이다. 막대한 숲이 편백과 삼나무로 빽빽하다. 키 큰 나무가 겹겹이 진을 치고 있어, 바람도 햇볕도 순한 편이다. 너럭바위와 평상이 숲 곳곳에 있다. 백종현 기자 꽃놀이 떠나는 이의 가슴은 떨리게 마련이다. 기대와 걱정이 동반한다. 가장 극적으로 빛나지만, 한순간 사라지고 마는 게 봄꽃의 숙명이다. 우거진 숲으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