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추성훈

통합 검색 결과

인물

추성훈
(秋成勳 / Choo Sung-hoon)
출생년도 1975년
직업 스포츠인
프로필 더보기

동명이인

뉴스

  • 야노시호, 우월한 레깅스룩 자태

    야노시호, 우월한 레깅스룩 자태

    추성훈 아내 야노시호가 근황을 공개했다. 31일 야노시호는 자신의 SNS에 명상하는 모습을 담은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 속 야노시호는 레깅스를 입고 명상을 하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환한 미소가 눈길을 끈다. 한편, 추성훈 가족은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해 많은 사랑을 받았다. 온라인 일간스포츠
  • 추성훈, 3분5초만에 TKO승···승리까지 5년5개월 걸렸다

    추성훈, 3분5초만에 TKO승···승리까지 5년5개월 걸렸다

    추성훈이 5년 5개월 만에 종합격투기 경기 승리를 거뒀다. [사진 원 챔피언십 인스타그램] 추성훈(45·일본명 아키야마 요시히로)이 1988일 만에 종합격투기 승리를 거뒀다. 추성훈은 28일 싱가포르 인도어 스타디움에서 열린 싱가포르 기반 종합격투기 대회 원 챔피언십 109번째 프라임 이벤트 메인카드 제3경기(웰터급)에서 셰리프 모하메드(이집트)를 1라운드 ...
  • [멋Story] 이하늬·신세경·야노시호…초특급 모델로 무장한 요가복 시장

    [멋Story] 이하늬·신세경·야노시호…초특급 모델로 무장한 요가복 시장

    ... 톱배우를 모델로…불붙은 요가복 경쟁 최근 포털사이트 여성의류 카테고리에서 가장 눈에 띄는 분야는 요가복이다. 신세경을 모델로 기용한 안다르·이하늬가 모델로 활약 중인 뮬라웨어, 종합격투기 선수 추성훈의 아내 야노시호가 모델로 활약 중인 STL 등이 대표적이다. 하나같이 인지도가 높은 톱 레벨 모델을 얼굴로 삼고 있다. 안다르는 지난해 업계를 선도하는 브랜드로 눈길을 끌고 있다. 2019년에는 ...
  • "어머니의 손맛"…'냉부' 재미·감동 다 잡은 요리대결은?

    "어머니의 손맛"…'냉부' 재미·감동 다 잡은 요리대결은?

    ... 부탁해'를 대표하는 실력자다. 이날 두 사람은 대결에 앞서 서로를 향한 진한 애정을 드러내 훈훈한 '사제케미'를 형성했다. 두 사람은 어느 때보다 최선을 다하며 게스트 추성훈을 위해 선의의 대결을 펼쳤고, 치열한 접전 끝에 이연복 셰프가 시즌 챔피언 3연패를 달성했다. 김풍 작가 역시 준우승을 차지하며 실력을 입증했다. #글로벌 셰프 고든 램지 VS. 대한민국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멋Story] 이하늬·신세경·야노시호…초특급 모델로 무장한 요가복 시장

    [멋Story] 이하늬·신세경·야노시호…초특급 모델로 무장한 요가복 시장 유료

    ... 톱배우를 모델로…불붙은 요가복 경쟁 최근 포털사이트 여성의류 카테고리에서 가장 눈에 띄는 분야는 요가복이다. 신세경을 모델로 기용한 안다르·이하늬가 모델로 활약 중인 뮬라웨어, 종합격투기 선수 추성훈의 아내 야노시호가 모델로 활약 중인 STL 등이 대표적이다. 하나같이 인지도가 높은 톱 레벨 모델을 얼굴로 삼고 있다. 안다르는 지난해 업계를 선도하는 브랜드로 눈길을 끌고 있다. 2019년에는 ...
  • '코리안 좀비' 정찬성, 58초 만에 화끈한 KO 펀치

    '코리안 좀비' 정찬성, 58초 만에 화끈한 KO 펀치 유료

    ... 58초 만에 승리를 거뒀다. 정찬성은 경기 뒤 “내가 연습했던 펀치다. 언제 나올지 시간문제였을 뿐”이라며 “미국으로 건너와 한 달 넘게 훈련한 것을 생각하니 눈물이 났다”고 말했다. 추성훈(44)이나 김동현(38)보다 지명도는 낮지만, 정찬성은 화끈한 경기로 전 세계 격투기 팬 사이에 인기가 높은 선수다. 데이나 화이트 UFC 사장도 정찬성의 팬이다. 상대에게 공격을 당해도 다시 ...
  • '코리안 좀비' 정찬성, 58초 만에 화끈한 KO 펀치

    '코리안 좀비' 정찬성, 58초 만에 화끈한 KO 펀치 유료

    ... 58초 만에 승리를 거뒀다. 정찬성은 경기 뒤 “내가 연습했던 펀치다. 언제 나올지 시간문제였을 뿐”이라며 “미국으로 건너와 한 달 넘게 훈련한 것을 생각하니 눈물이 났다”고 말했다. 추성훈(44)이나 김동현(38)보다 지명도는 낮지만, 정찬성은 화끈한 경기로 전 세계 격투기 팬 사이에 인기가 높은 선수다. 데이나 화이트 UFC 사장도 정찬성의 팬이다. 상대에게 공격을 당해도 다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