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최원호 감독대행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김민우, 척박한 한화 국내 선발진의 희망

    김민우, 척박한 한화 국내 선발진의 희망 유료

    ... 1~3번 타자를 모두 삼진으로 돌려세웠는데, 결정구는 포크볼(38%)이었다. 풀 타임 선발 로테이션을 소화하며 직구 구속이 조금씩 줄어들었지만, 그보다 값진 경험으로 헤쳐나가고 있다. 최원호 한화 감독대행은 김민우의 스피드를 조절한 영리한 투구에 만족감을 나타냈다. 최 감독대행은 23일 LG전 승리 뒤 "김민우가 선발 투수로서 완벽한 역할을 했다. 변화구 제구력도 좋았고, 직구 ...
  • 10승, 0승…외국인 투수 양극화

    10승, 0승…외국인 투수 양극화 유료

    ... 타자 제이미 로맥이 있지만 킹엄의 대체선수로 투수가 아닌 타자 타일러 화이트를 영입했다. 외국인 투수는 부진해도 끌고 갈 수밖에 없다. 수억 원을 주면서 계속 쉬게 할 수 없어서다. 최원호 한화 감독대행은 “외국인 투수는 큰 부상이 아니라면 웬만하면 선발로 계속 써야 한다”고 말했다. 외국인 투수 양극화 현상이 더욱 심해질 수밖에 없는 상황이다. 박소영 기자 psy0914...
  • 승부는 별개, 류중일-윌리엄스 만날 때마다 유쾌한 웃음

    승부는 별개, 류중일-윌리엄스 만날 때마다 유쾌한 웃음 유료

    ... 특별한 문화를 소개했다. KBO리그의 관례를 알게 된 윌리엄스 감독은 9개 구단 감독의 이름을 각인한 상자에 와인을 담아 선물하기 시작했다. 9개 구단 감독도 가만있지 않았다. 수원 왕갈비(이강철 KT 감독), 충청 지역의 전통주인 소곡주(한화 최원호 감독대행) 등으로 답례했다. KIA와의 두 번째 3연전을 앞두고 류중일 감독은 "나는 뭘 준비해야 하노"라며 고민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