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최강 싸움소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800㎏짜리 소들의 '뿔치기' 한판…청도 소싸움, 9개월만에 재개

    800㎏짜리 소들의 '뿔치기' 한판…청도 소싸움, 9개월만에 재개

    ... 청도군 화양읍 청도소싸움경기장에서 열린 '2020년 청도소싸움경기'에 출전한 싸움소가 격돌하고 있다. 지난 1월 11일 개막한 '2020년 청도소싸움경기' 모습. ... 소싸움은 보통 한해 100여일간 1200여 경기가 열린다. 그리고 매년 마지막 12월에는 최강싸움소를 가리는 '왕중왕전'이 벌어진다. 하지만 올해는 대부분의 경기가 코로나19로 중단돼 ...
  • 6살 갑두는 호랑이도 안무섭다···소싸움판 평정한 '무적 황소'

    6살 갑두는 호랑이도 안무섭다···소싸움판 평정한 '무적 황소'

    ... 있는 굵고 단단한 뿔이 인상적인 6살 국내산 황소가 우리나라 소싸움판을 평정했다. 싸움 좀 한다는 싸움소들이 모두 몰리는, 국내 '메이저' 소싸움판으로 통하는 2019년 청도 소싸움대회 왕중왕전에서 챔피언 자리에 오르면서다. 청도소싸움 갑종 챔피온 '갑두'. [사진 청도공영공사] 최강 싸움소의 이름은 '갑두'. 체중 1064㎏, 몸길이 1m 80㎝에 이르는 거구다. 갑두는 공식기록으로 14번 ...
  • 청도 소싸움축제, 구제역 여파로 무기한 연기

    청도 소싸움축제, 구제역 여파로 무기한 연기

    ... 이승율 청도 군수는 "구제역과 관련해 특이 동향은 없지만 국가적 차원의 구제역 방지를 위해 이 같은 결정을 내렸다"고 말했다. 한편 청도 소싸움축제는 다른 지역 소싸움과 달리 전국 각지에서 출전한 싸움소 200여 마리 중 예선을 거쳐 본선에 오른 96 마리가 출전해 최강 싸움소를 가리는 경기로 해마다 전국적인 관심을 끌고 있다. kimdy@newsis.com
  • 싸움소들의 한판 대결…청도소싸움축제 개막

    싸움소들의 한판 대결…청도소싸움축제 개막

    ... 개막했다. 경북 청도군 화양읍 청도상설소싸움경기장에서 4월 2일까지 열리는 이번 행사는 전국 싸움소 96마리가 총 상금 1억1220만 원을 걸고 자웅을 겨룬다. 개막일부터 이틀간은 전통민속 소싸움 ... 토너먼트 방식으로 진행된다. 백두, 소백두, 한강, 소한강, 태백, 소태백 등 6개 체급별로 최강자를 가린다. 체급별 우승 상금은 600만 원이다. 부대 행사도 다채롭다. 어린이 합창단 합창과 ...

이미지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진] 청도 소싸움 왕중왕전

    [사진] 청도 소싸움 왕중왕전 유료

    16일 경북 청도군 청도소싸움경기장에서 '2012 청도소싸움 왕중왕전'이 열려 싸움소들이 힘을 겨루고 있다. 왕중왕전은 올해 우수한 성적을 거둔 소가 모두 출전해 체급별 최강자를 가리는 경기로 이번 왕중왕전을 끝으로 내년 2월 15일까지 청도소싸움은 겨울 휴식에 들어간다. 프리랜서 공정식
  • 전국대회 8강 이상 싸움소들이 왔다

    전국대회 8강 이상 싸움소들이 왔다 유료

    올해 청도소싸움축제에는 전국 대회에서 8강 이상 오른 싸움소 120마리가 출전한다. 사진은 지난해 경기 모습. [청도군 제공] '황소들의 힘찬 도전, 불꽃 튀는 대격돌, 터지는 함성.' ... 주최하는 청도군은 전국소싸움대회에서 8강 이상 성적을 거둔 싸움소 120마리를 초청했다. 이들 싸움소는 특갑·일반갑 등 6체급으로 나뉘어 토너먼트 방식으로 국내 최강 싸움소를 가린다. 하루 24게임이 ...
  • [사진] 최고 싸움소를 가린다

    [사진] 최고 싸움소를 가린다 유료

    최강 우공을 가리는 소싸움이 1일까지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다. 30일 부산 초청대회로 열린 '2004 의령 소싸움 대회'에 출전한 소들이 눈을 부릅뜬 채 사력을 다해 싸우고 있다. 부산=송봉근 기자 a href="mailto:bksong@joongang.co.kr">bksong@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