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총리 취임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스가, 통화 땐 “한·일 방치 안돼” 회견선 “한국에 강한 요구”

    스가, 통화 땐 “한·일 방치 안돼” 회견선 “한국에 강한 요구” 유료

    스가 요시히데 문재인 대통령과 스가 요시히데(菅義偉·사진) 신임 일본 총리가 24일 첫 전화 통화를 했다. 강제징용 등 과거사 문제에 대한 양국 입장이 원론적인 수준에서 언급됐고, 수출 규제 등의 현안이 구체적으로 거론되지는 않았다. 문 대통령은 이날 통화에서 “스가 총리 취임을 계기로 강제징용 등 양국 간 현안 해결을 위한 소통 노력을 새로운 마음가짐으로 가속화해 나가자”고 ...
  • [한일비전포럼] 한·일 정상 서한 오간 지금, '양보 이니셔티브' 추진해야

    [한일비전포럼] 한·일 정상 서한 오간 지금, '양보 이니셔티브' 추진해야 유료

    ━ 위기의 한일관계 연속 진단〈19〉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가 지난 16일 총리 관저에서 취임 이후 첫 기자회견을 열고 국정운영 방향을 설명하고 있다. [AP=연합뉴스] 16일 ... 개선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지난 18일 '한일비전포럼'에서 참석자들은 “스가 총리가 한·일관계를 풀고자 하는 의지가 있기 때문에 우리가 먼저 11월 한·중·일 정상회의 전에 ...
  • 스가, 문 대통령에 답신 “한·일 중요한 이웃, 어려운 문제 극복 기대” 유료

    지난 16일 취임한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일본 총리가 문재인 대통령의 취임 축하 서한에 대한 답신을 지난 19일 보내왔다고 청와대가 21일 밝혔다. 스가 총리는 사흘 만의 답신에서 ... 양국이 중요한 이웃 나라임을 강조했다고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이 이날 브리핑에서 전했다. 스가 총리는 특히 “어려운 문제를 극복해 미래지향적 한·일 양국 관계를 구축해 나가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