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촉진자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신화의 한반도평화워치] 정권 안보 위해 국가 안보 무시하는 대북 쏠림 중단해야

    [이신화의 한반도평화워치] 정권 안보 위해 국가 안보 무시하는 대북 쏠림 중단해야 유료

    ... 오리무중에 빠지고 말았다. '기승전북(北)'의 외교·안보는 더 가관이다. 남북 관계만 원만해지면 미·중·일·러 4강 외교도 우리가 원하는 방향으로 이끌어갈 수 있다며 북·미 간 중재자, 촉진자 역할을 위해 혼신의 힘을 다해 한반도평화프로세스에 올인했다. 남·북, 북·미, 남·북·미 정상들 간 몇 차례의 평화 이벤트로 이제 '전쟁 없는 한반도'가 시작됐다고 자축했지만, 우리에게 희망 ...
  • 갈라진 광장, 스톡홀름 노딜…안팎 답답한 청와대의 침묵

    갈라진 광장, 스톡홀름 노딜…안팎 답답한 청와대의 침묵 유료

    ... 한국 “근본적 전환” 띄웠지만…정작 스웨덴이 중재자 역할 문 대통령은 일정을 바꿔 가며 유엔총회에 참석, 뉴욕에서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을 만나 북·미 협상 성공을 위한 이른바 '촉진자'로서 정성을 쏟았다. 하지만 향후 북·미 관계는 물론 남북 관계의 시계(視界)는 제로에 가까워졌다. 야당의 비판 목소리도 커졌다. 전희경 자유한국당 대변인은 6일 “문재인 정부는 지난 3년간 대북정책의 ...
  • 한국 “근본적 전환” 띄웠지만…정작 스웨덴이 중재자 역할

    한국 “근본적 전환” 띄웠지만…정작 스웨덴이 중재자 역할 유료

    ... 판문점 북·미 회동 뒤 약 석 달 만에 열린 북·미 실무협상에 대한 청와대의 기대감은 컸다. 일정을 바꿔 문재인 대통령이 유엔총회에 참석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을 만나는 등 사실상 다시 '촉진자' 역할에 나섰다. 하지만 6일 스웨덴 스톡홀름에서 날아든 소식은 회담 결렬이었다. 사실 이번 북·미 간 실무협상을 앞두고 워싱턴 조야뿐 아니라 한국 내 외교안보 전문가 그룹에서도 비관적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