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초수퍼예산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512조 사상 최대 예산, 최악 졸속심사로 통과했다

    512조 사상 최대 예산, 최악 졸속심사로 통과했다 유료

    512조3000억원 규모의 초수퍼예산이 국회를 통과하면서 내년 나랏빚은 처음으로 800조원을 넘어서고, 나라 살림살이를 보여주는 관리재정수지 적자 규모는 올해의 2배 가까이로 늘어난다. 11일 기획재정부에 따르면 내년 예산은 당초 정부안보다 1조2000억원 줄었지만 올해(본예산 기준)보다는 9.1% 늘어난 역대 최대다. 2년째 9%대 증액으로, 증가율은 글로벌 ...
  • [이철호 칼럼] “경제는 말아먹고 집값만 말아올리는가”

    [이철호 칼럼] “경제는 말아먹고 집값만 말아올리는가” 유료

    ... 기억나지 않는다. 이번에는 이호승 경제수석이 “우리 경제가 선방하고 있다”며 “위기론은 근거 없다”고 희망 고문의 총대를 맸다. 그렇다면 왜 경제 위기가 아닌데도 적자 국채 60조원 등 초수퍼 예산안을 들이미는지 의문이다. 홍남기 경제부총리는 뒤늦게 예산안 통과를 위해 “지금은 글로벌 금융위기 때와 같은 엄중한 상황”이라 고개를 숙였다. 합리적 정부라면 경제가 망가지기 전에 ...
  • 선거법·공수처법과 묶인 513조원…국회 예산전쟁 막올랐다 유료

    국회가 513조5000억원 규모의 내년도 '수퍼 예산안' 심사에 22일 돌입했다. 예산안 심사의 시작은 대통령 시정연설이었다. 국회를 찾은 문재인 대통령은 “재정이 적극적인 역할을 해 ... 의심하고 있다. 황교안 한국당 대표는 전날 당 최고위원회의에서 “문재인 정권이 513조원이 넘는 초수퍼예산안을 내놓았는데 국민의 총선 심판이 눈앞에 다가오니까 현금 살포로 표를 사려는 악성 수퍼 선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