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초병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김민석의 Mr. 밀리터리] “북 정권, 핵무기 사용하면 인류 역사에서 소멸한다”

    [김민석의 Mr. 밀리터리] “북 정권, 핵무기 사용하면 인류 역사에서 소멸한다” 유료

    ... 명령했다. 북한이 도발하면 병사든 장교든 자위권 차원에서 현장에서 먼저 조치한 뒤 결과는 나중에 보고해도 된다는 것이다. 상급자에게 물어볼 필요도 없다는 의미다. 전방에선 북한 도발 시 말단 초병부터 반사적으로 대응해야 한다는 부담과 책임감에 군 기강은 자연스럽게 잡혔다. 해군참모총장을 지낸 엄현성 당시 2함대사령관은 퇴근도 하지 않고 여러 달을 야전침대와 함께 사령부 집무실을 ...
  • [사설] 북한 도발 손 놓은 사이, 풀릴 대로 풀린 군 기강 유료

    ... 행동을 스스로 휴대전화로 '인증샷' 촬영까지 했다가 선임지도관에게 발각됐다. 더 큰 문제는 관리자인 대위가 선임지도관으로부터 보고받고도 이를 은폐한 과정이다. 군 형법에 따르면 경계 중인 초병이 초소를 이탈하거나 술을 마시면 2년 이하의 징역에 처하게 돼 있다. 이번 사건은 일탈한 병사에서 관리자인 장교에 이르기까지 군의 기강이 조직적으로 무너진 단면을 보여줬다. 나사가 풀릴 ...
  • [사설] 취임 10개월에 10번 사과한 국방장관, 해임이 맞다 유료

    ... 했다. 국방부가 목선사건을 셀프감사했지만, 그 발표에 수긍하는 국민은 많지 않다. 그 기억이 채가시기도 전에 서해 방위를 책임진 2함대사령부에서 기강 해이와 조작 사건이 벌어졌다. 야간에 초병이 경계임무를 망각하고 음료수를 사러 나갔다가 다른 초병에게 발각된 사건이다. 2함대는 이 일을 은폐하기 위해 사건과는 무관한 병사로 하여금 자수하도록 조작했다. 문제는 이런 내용을 정 장관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