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체인지업 투수

통합 검색 결과

뉴스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33세65일 '선발' 데뷔전…양현종의 강렬한 '8K' 임팩트

    33세65일 '선발' 데뷔전…양현종의 강렬한 '8K' 임팩트 유료

    ... 안정적인 삶을 포기하고 도전을 선택했다. 험로였다. 개막전 엔트리에 탈락했고 언제 올지 모르는 콜 기회를 잡기 위해 부단히 애썼다. 그 결과 지난달 27일 MLB로 승격돼 데뷔전까지 치렀다. ... 미네소타전 '대체 선발'로 낙점됐다. 양현종은 올 시즌 텍사스가 내세운 첫 번째 '왼손' 선발 투수이자 구단 역사상 MLB '선발' 데뷔전을 치르는 최고령(33세65일) 투수였다. 미네소타전에서도 ...
  • [현장 IS] '투수 데뷔' 롯데 나균안 "팬들 덕에 아드레날린과 집중력 올라와"

    [현장 IS] '투수 데뷔' 롯데 나균안 "팬들 덕에 아드레날린과 집중력 올라와" 유료

    ... 롯데의 새 안방마님으로 관심을 받았지만, 포수로서 확실하게 자리를 잡지 못했다. 결국 지난해 투수로 전향을 결정했다. 이름도 나종덕에서 나균안으로 바꾸고, 새롭게 출발했다. 나균안은 5일 ... 1개였다. 이날 직구 12개, 슬라이더 3개, 커브 3개를 던졌다. 투심 패스트볼 8개, 체인지업 등 다양한 구종을 섞어 던졌다. 직구 스피드는 시속 142㎞에서 146㎞에 형성됐고, 우려했던 ...
  • [스타 IS]김현수의 엘린이를 위하여...2년 연속 '어린이날 더비' 승리 견인

    [스타 IS]김현수의 엘린이를 위하여...2년 연속 '어린이날 더비' 승리 견인 유료

    ... 3안타(1홈런)·2타점·2득점·1볼넷을 기록하며 LG의 7-4 승리를 이끌었다. 두산 선발 투수 워커 로켓을 흔들며 추격의 발판을 마련했다. 김현수가 활약으로 분위기를 바꾼 LG는 로켓을 ... 터지지 않았다. 0-2로 뒤진 3회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김현수는 로켓의 시속 138㎞ 체인지업을 잡아당겨 우익 선상 2루타를 때려냈다. 그는 4번 타자 채은성의 좌전 안타로 득점에 성공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