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청해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이미지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하루 딱 600명…이 섬에 가면 나도 대통령

    하루 딱 600명…이 섬에 가면 나도 대통령 유료

    ... 일반인에게 개방됐다. 하루 탐방 인원은 딱 600명으로 제한된다. 박근혜 전 대통령처럼 백사장에 낙서를 하는 여행객의 모습. 백종현 기자 여기 47년 만에 빗장을 푼 섬이 있다. 바다 위 와대라 하여 '청해대(靑海臺)'라 불리던 섬. 경남 거제시 저도는 그냥 섬이 아니다. 대통령 별장이 있는 군사보호구역이다. 일절 출입이 금지됐던 금단의 섬이 지난달부터 일반인을 맞고 있다. ...
  • [로컬 프리즘] 거제 저도의 운명

    [로컬 프리즘] 거제 저도의 운명 유료

    ... 대통령이 즐겨 찾던 경남 거제시 장목면 유호리 저도(猪島)에서 여름 휴가를 보냈다. '바다의 와대'라는 뜻의 대통령 별장 청해대(靑海臺)가 있어서다. 박근혜는 자신의 SNS에 '저도의 추억'이란 ... 조치라 할 수 있다. 2차 회의는 다음 달 열릴 예정이다. 2003년 대통령 별장이었던 '남대'를 충북도가 사들여 개방한 선례가 있지 않나. 양측의 슬기로운 해법을 기대해본다. 황선윤 ...
  • [최상연의 시시각각] 과거 청산만 해대는 게 진짜 적폐다

    [최상연의 시시각각] 과거 산만 해대는 게 진짜 적폐다 유료

    ... 잇따르고 있다. 전 정권이든 전전 정권이든 잘못한 게 있다면 벌을 받아야 한다. 하지만 전전전 정권이든 그 전 정권도 마찬가지다. 그런데 그게 그렇지 않다고 느끼니 당하는 MB는 "적폐 산은 퇴행적 시도”라고 반발하는 것이다. 전 정권들도 통합을 말하면서 자기 진영만 바라보는 죽기 살기 식 싸움을 해 왔다. 이런 악순환을 끊어야 진짜 적폐를 산하는 데 힘을 모을 수 ...